현대건설, 입주민 대상 원스톱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 론칭

입력 2021-12-20 18:1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 이미지 (사진제공=현대건설)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 이미지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이 디에이치 입주민을 대상으로 고객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원스톱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을 론칭했다고 20일 밝혔다.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은 입주 단계부터 입주 후 생활 전반에 걸쳐 건강, 문화, 교육, 자산관리 및 먹거리에 이르기까지 생활과 밀착된 주거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입주민 전용으로 개발된 모바일 앱이다.

입주민은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을 통해 생활지원센터 공지사항, 전자투표, 주민설문, 커뮤니티시설 예약 및 결제, 강좌신청, 집안 청소, 반려동물 돌봄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가구 내 홈기기 제어, 엘리베이터 호출, 방문차량 예약, 택배조회, 아파트·커뮤니티 출입 통제, 보이스홈 등도 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관리비 조회나 커뮤니티 이용내역 실시간 확인은 물론, 인바디 건강관리 정보 연계 서비스 등 데이터 정보를 활용한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와 협업해 카투홈, 홈투카 서비스도 제공된다. 이 모든 서비스는 현대건설 통합인증 시스템을 통해 입주민 인증을 거쳐야만 사용할 수 있으며, 한 번 인증을 통해 지속해서 사용이 가능하다.

이번에 개발된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은 개포 주공 8단지를 재건축한 '디에이치 자이 개포' 입주 단지에 11월 첫 공식 오픈했다. 추후 입주 예정인 모든 디에이치 단지의 입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디에이치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의 론칭은 기존의 하드웨어 중심에서, 소프트웨어를 포함한 영역까지 확대해 입주민의 삶의 품격을 한 차원 높일 수 있는 주거문화를 제공하고자 노력한 결과"라며 "향후 현대건설에서 짓는 모든 공동주택단지에 확대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45,000
    • +0.11%
    • 이더리움
    • 1,922,000
    • +1.59%
    • 비트코인 캐시
    • 172,100
    • +0.53%
    • 리플
    • 700.3
    • +2.28%
    • 위믹스
    • 2,574
    • +0.16%
    • 에이다
    • 609
    • +0.03%
    • 이오스
    • 1,663
    • +0.06%
    • 트론
    • 88.58
    • -0.4%
    • 스텔라루멘
    • 168.9
    • +0.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600
    • +1.51%
    • 체인링크
    • 11,030
    • -0.81%
    • 샌드박스
    • 1,207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