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전화 받았다면 해고야” 미 모기지대출업체, 줌으로 900명 정리해고

입력 2021-12-06 10:29

손정의 투자로 유명해진 베터닷컴, 연말 앞두고 대규모 정리해고
줌 웨비나로 해고 통보해 논란
CEO, 태도도 도마 위에 ...“멍청해 해고야” 과거 메일 논란
회사는 SPAC 합병 통해 상장 준비 중

▲베터닷컴 로고.
▲베터닷컴 로고.

온라인 모기기 대출업체 '베터닷컴(Better.com)'이 화상회의 앱 줌(Zoom)으로 직원의 약 9%를 해고한다고 밝혔다.

5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이 회사의 최고경영자(CEO)인 비샬 개르그는 전체 직원의 9% 가량을 줌 웨비나를 통해 해고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실상 연말 연휴를 앞두고 900명 이상의 직원들이 갑작스럽게 화상으로 해고를 통보받게 된 것이다.

CNN이 입수한 통화 내용에 따르면 개르그 CEO는 "이 전화를 받고 있다면 해고되는 불행한 그룹에 속해 있는 것"이라면서 "여기서 당신의 고용계약은 즉시 종료된다"고 말했다. 이어 "퇴직금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이메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내 커리어에 있어서 이번(정리해고)이 두 번째인데, 나는 그렇게 하고 싶지 않고, 처음 (정리해고)에는 하면서도 울었다"고 말했지만, 감정이 배제된 목소리였다고 CNN은 전했다.

회사 측은 이번 인력 감축이 부동산 시장 상황에 대한 효율적인 대응과 회사의 생산성 등을 고려한 불가피한 결정이라는 입장이다. 케빈 라이언 최고재무책임자(CFO)는 CNN과의 인터뷰에서 "올해 이맘때 정리해고를 하는 것을 슬프게 생각한다"면서도 "그러나 요새 재무적으로나 주택시장 대응 차원에서 공격적인 전략을 설정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베터닷컴은 손정의 소프트뱅크그룹 회장이 투자한 업체로 유명하다. 이 회사는 지난 5월 기업인수목적회사(SPAC·스팩) 합병을 통해 상장할 계획을 발표했으며 지난주 합병 절차 차원에서 7억5000만 달러 현금을 받았다. 이에 재무적으로 쥐고 있는 현금만 10억 달러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안팎에서는 개르그 CEO의 직원을 대하는 태도가 논란이 되고 있다. 그는 해고 대상 직원들에 대해 "비생산적이고 하루에 두 시간만 일하면서 고객과 동료들을 착취한다"며 비난했던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

그는 이전에도 직원들에게 이메일로 "당신은 너무 느리고, 멍청한 돌고래 무리다. 그러니 회사를 당장 그만둬라. 당신은 나를 난처하게 만들고 있다"고 적었다. 반면 자신이 편애하는 특정 직원들에게는 수백만 달러의 스톡옵션을 부여하는 등 특혜를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696,000
    • -1.62%
    • 이더리움
    • 2,774,000
    • -7.47%
    • 비트코인 캐시
    • 338,500
    • -4.81%
    • 리플
    • 707.8
    • -5.04%
    • 라이트코인
    • 125,900
    • -4.98%
    • 에이다
    • 1,243
    • -8.47%
    • 이오스
    • 2,547
    • -6.57%
    • 트론
    • 64.54
    • -6.95%
    • 스텔라루멘
    • 223.6
    • -6.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700
    • +0%
    • 체인링크
    • 17,670
    • -8.82%
    • 샌드박스
    • 3,373
    • -9.9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