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590억 규모 ‘연합군사정보처리체계 성능개량 체계개발’ 착수

입력 2021-12-02 10:44

2024년까지 연합군사정보 분석 기능 개발 및 전력화 계획

한화시스템은 방위사업청 주관 약 590억 원 규모의 ‘연합군사정보처리체계(MIMS-C) 성능개량 체계개발사업’에 착수했다고 2일 밝혔다. 2024년까지 한ㆍ미 정보체계 연동을 통한 연합군사정보 분석기능을 개발하고 전력화할 계획이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사업 계약을 통해 △한ㆍ미 체계 간 연동 ‘지속성 확보’ △효과적인 연합군사정보 분석을 위한 ‘분석 지능화’ △24시간 365일 무중단 운용이 가능한 ‘체계 생존성’ 보장 등 MIMS-C 성능개량 개발에 본격 착수한다.

AIㆍ빅데이터 기술을 적용해 연합군사정보 분석을 지능화시켜 한ㆍ미 간 단순 정보유통체계에서 연합군사정보 수집ㆍ융합분석ㆍ전파체계로 응용 체계를 성능 개량한다.

김경한 한화시스템 ICT 부문장은 “선행 C4I 개발 사업에서 축적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성능개량 체계개발 성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637,000
    • -2.77%
    • 이더리움
    • 3,011,000
    • -5.85%
    • 비트코인 캐시
    • 361,700
    • -6.32%
    • 리플
    • 742.7
    • -6.34%
    • 라이트코인
    • 133,000
    • -5.74%
    • 에이다
    • 1,324
    • -5.29%
    • 이오스
    • 2,765
    • -6.75%
    • 트론
    • 70.84
    • -5.58%
    • 스텔라루멘
    • 238.8
    • -5.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000
    • -5.21%
    • 체인링크
    • 19,580
    • -9.23%
    • 샌드박스
    • 3,795
    • -7.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