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계 은행도 수신금리 인상 동참…SC제일은행, 예·적금 금리 최고 0.4%p 인상

입력 2021-12-01 19:00

(사진제공=SC제일은행)
(사진제공=SC제일은행)

외국계 은행인 SC제일은행도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예·적금 금리를 최고 0.4%p(포인트) 인상한다.

지난달 25일 기준금리가 기존 0.75%에서 1%로 0.25%p 인상되면서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시중은행이 잇따라 예·적금 금리를 올린 데 이어 SC제일은행이 수신금리 인상에 동참한 것이다.

SC제일은행 고위 관계자는 1일 “시장금리에 맞춰서 수신금리를 올렸고, 일부 상품은 곧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SC제일은행의 수신상품 금리 인상방안은 이날 늦은 오후 최종 결정돼 공지됐다. SC제일은행은 이날부터 퍼스트정기예금, 퍼스트재형저축, 제일안전예금(RP), 퍼스트표지어음, 더블플러스통장 등 일부 거치식 및 적립식 예금 이율을 변경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퍼스트정기예금, 퍼스트재형저축의 경우 1년 기준 세전금리가 현행 0.85%에서 1.15%로 0.3%p 올라간다.

SC제일은행은 이달 3일에는 e-그린세이브예금, 6일에는 일반정기예금, 홈앤세이브예금, 드림정기예금, 주택청약예금, 두드림적금, 퍼스트가계적금(정기적립식·자유적립식) 등의 금리 인상을 단행할 예정이다. 온라인 전용상품인 e 그린세이브예금의 경우 12개월 기준 현행 금리 1.30%에서 1.70%로 최고 0.4%p 인상된다.

거치식 예금인 드림정기예금과 홈앤세이브예금은 각각 최고 0.25%p 금리가 인상되며 일반정기예금은 0.30%p 금리가 올라간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634,000
    • +1.27%
    • 이더리움
    • 3,778,000
    • +2%
    • 비트코인 캐시
    • 448,900
    • +0.81%
    • 리플
    • 898.9
    • +1.99%
    • 라이트코인
    • 166,600
    • +2.59%
    • 에이다
    • 1,627
    • -2.98%
    • 이오스
    • 3,340
    • +1.24%
    • 트론
    • 82.96
    • +3.39%
    • 스텔라루멘
    • 298.5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0,800
    • +1%
    • 체인링크
    • 26,790
    • +3.76%
    • 샌드박스
    • 5,170
    • +2.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