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3분기 영업이익 2985억…전년 대비 248% 증가

입력 2021-11-15 13:52

3분기 매출은 1조9070억, 순이익은 1987억…각각 전년동기 대비 47.0%, 437.0% 증가

(자료제공=동국제강)
(자료제공=동국제강)
동국제강이 올해 3분기 약 3000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동국제강은 2021년 3분기 연결기준 매출 1조9070억 원, 영업이익 2985억 원, 순이익 1987억 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47.0%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전년동기 대비 248.3% 상승했다. 순이익은 같은 기간 대비 437.0% 늘었다.

연결기준 누적 매출은 5조1208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33.8% 상승했고, 영업이익은 154.5% 증가한 6149억 원을 기록했다. 순이익은 3742억 원을 기록해 전년동기 대비 흑자 전환했다.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제품 판매 단가 상승으로 매출과 이익 모두 증가했다.

동국제강 측은 “프리미엄 컬러강판 판매 확대 및 신규 라인(S1CCL) 조기 안정화, 고난도 후판(극박재, LP-plate 등) 시장 개발, H형강 신제품(H700*300) 상업화 등의 시장 개척 전략이 주효했다”라고 설명했다.

동국제강 브라질 CSP 제철소는 글로벌 철강 시황 호조에 따라 약 2378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이는 2016년 가동 이래 분기 기준 역대 최고 실적이다.

CSP는 브라질 내수판매 제한 해지와 미국, 유럽 등 슬라브 수요처 인프라 투자 확대에 따라 우호적인 영업환경이 지속될 전망이다.

한편 4분기부터 컬러강판 사업 등 동국제강의 글로벌 성장 전략도 구체화 될 예정이다.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은 지난 8일 컬러강판 관련 매출을 2조 원으로 늘리고, 글로벌 100만 톤 생산 체제를 구축하는 ‘DK 컬러 비전 2030’을 발표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5 14:4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942,000
    • +1.29%
    • 이더리움
    • 2,522,000
    • -0.39%
    • 비트코인 캐시
    • 246,400
    • +0.37%
    • 리플
    • 518.5
    • -0.77%
    • 라이트코인
    • 88,800
    • +1.78%
    • 에이다
    • 658.6
    • -0.69%
    • 이오스
    • 1,702
    • +0.47%
    • 트론
    • 103.1
    • +3.12%
    • 스텔라루멘
    • 166.3
    • -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750
    • +2.3%
    • 체인링크
    • 9,105
    • +0.72%
    • 샌드박스
    • 1,624
    • -3.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