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포레나 도서관' 100호점 개관

입력 2021-10-29 18:06

▲허곤(왼쪽 세번째부터)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등 참석자들이 인천 미추홀구에 들어선 포레나 도서관 100호점의 개관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제공=한화건설)
▲허곤(왼쪽 세번째부터)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등 참석자들이 인천 미추홀구에 들어선 포레나 도서관 100호점의 개관을 축하하고 있다. (사진제공=한화건설)

한화건설은 29일 인천 미추홀구에 위치한 ‘시민협력플랫폼 공감’에서 포레나 도서관 100호점을 개관했다고 밝혔다.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은 한화건설의 주거 브랜드 ‘포레나’의 이름을 딴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복지시설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도서관을 만드는 사업이다.

이날 100호점 개관식에는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을 비롯해 김정식 미추홀구청장, 허곤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장, 전창수 한화건설 인사지원실장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경과보고 및 영상 시청, 도서관 제막식 등이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이날 포레나 도서관 내외부를 둘러본 뒤 양질의 독서환경 구축을 통해 주민 커뮤니티 활성화를 지원하기로 뜻을 모았다. 한화건설도 지속해서 도서를 기부하는 등 협력관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은 지난 2011년 서울 홍은동 미래형직업재활시설을 시작으로 11년간 이어져 이번 100호점 문을 열게 됐다. 11년간 한화건설이 임직원들이 도서관 조성에 참여한 시간은 5000시간이 넘고, 기증한 도서도 약 6만0000여 권에 달한다.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은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은 한화건설이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 중 하나로 건설업의 특성을 살린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라며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경영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바탕으로 100호점을 넘어 200호점을 향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510,000
    • +2.29%
    • 이더리움
    • 3,852,000
    • +2.39%
    • 비트코인 캐시
    • 454,200
    • +1.16%
    • 리플
    • 908.6
    • +1.78%
    • 라이트코인
    • 169,300
    • +2.48%
    • 에이다
    • 1,643
    • +1.05%
    • 이오스
    • 3,384
    • +1.99%
    • 트론
    • 85.42
    • +2.35%
    • 스텔라루멘
    • 298.4
    • +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600
    • -1.05%
    • 체인링크
    • 26,660
    • +1.02%
    • 샌드박스
    • 5,225
    • +1.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