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방역체계 전환 닷새 남았는데…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다시 2000명 근접

입력 2021-10-27 09:47

국내발생 1930명, 해외유입 22명 등 1952명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백신 접종을 받은 후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뉴시스)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들이 백신 접종을 받은 후 이상반응 모니터링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뉴시스)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 시행을 닷새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가 다시 2000명에 육박하는 수준으로 치솟았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952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국내발생이 1930명, 해외유입은 22명이다.

국내발생은 서울(723명), 인천(125명), 경기(734명) 등 수도권(1582명)에 몰렸다. 부산(42명), 울산(7명), 경남(44명) 등 경남권(93명), 대구(39명), 경북(42명) 등 경북권(81명), 대전(15명), 세종(1명), 충북(29명), 충남(58명) 등 충청권(103명)에서도 확진자가 다소 늘었다. 광주(9명), 전북(30명), 전남(6명) 등 호남권(45명)과 강원권(19명), 제주권(7명)은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해외유입은 검역 단계에서 6명, 지역사회 격리 중 16명이 확인됐다. 내국인이 6명, 외국인은 16명이다. 유입 추정국별로 중국이 2명, 중국 오 아시아는 16명, 유럽은 1명, 미주는 2명, 아프리카는 1명이다.

완치자는 2066명 늘어 누적 32만9658명이 격리 해제됐다. 격리 중 확진자도 2만3850명으로 123명 줄었다. 다만 사망자는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다. 하루 새 9명 늘어 누적 2797명이 됐다. 중증 이상 환자는 341명으로 7명 늘었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인원은 1차 접종자가 4만305명, 접종 완료자는 27만8236명 추가됐다. 1차 이상 누적 접종자는 4089만1088명, 인구 대비 접종률은 79.6%다. 접종 완료율은 71.5%, 성인(18세 이상) 대비 83.1%로 집계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766,000
    • -7.23%
    • 이더리움
    • 3,022,000
    • -11.53%
    • 비트코인 캐시
    • 360,100
    • -13.38%
    • 리플
    • 734.7
    • -11.69%
    • 라이트코인
    • 133,000
    • -10.98%
    • 에이다
    • 1,334
    • -9.25%
    • 이오스
    • 2,730
    • -11.22%
    • 트론
    • 70.5
    • -10.68%
    • 스텔라루멘
    • 232
    • -1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400
    • -11.54%
    • 체인링크
    • 19,420
    • -17.04%
    • 샌드박스
    • 3,620
    • -19.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