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수 마시고 쓰러진 직원들…무단결근 직원은 사망한 채 발견 ‘무슨 일?’

입력 2021-10-20 00:53

(뉴시스)
(뉴시스)

회사에서 직원 2명이 생수병에 든 물을 마시고 쓰러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9일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경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한 사무실에서 남녀 직원 2명이 책상에 놓인 생수병의 물을 마셨다가 쓰려졌다.

물을 마신 이들은 “물맛이 이상하다”라며 한 시간 간격으로 의식을 잃었고 119구급대에 희애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여성 직원은 의식을 회복한 뒤 퇴원했으며, 남성 직원은 중환자실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조사를 진행 중이던 경찰은 사건이 벌어진 날 무단결근한 또 다른 직원이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해당 직원은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경찰은 해당 사건에 타살의 정황이 없다고 보고 이 직원이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봤다. 그러나 생수병 사건과 관련이 있을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하지 않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특히 경찰은 2주 전에도 이 회사의 다른 직원이 음료를 마신 뒤 병원으로 옮겨졌다는 정보를 입수해 관련 내용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다. 이외에도 생수병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약물 감정을 의뢰한 상태이며 회사 직원들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한편 해당 회사는 풍력발전 전문 회사로 직원 40여 명이 근무 중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580,000
    • +3.56%
    • 이더리움
    • 5,500,000
    • +4.7%
    • 비트코인 캐시
    • 712,000
    • +0.99%
    • 리플
    • 1,224
    • +3.64%
    • 라이트코인
    • 258,700
    • +6.11%
    • 에이다
    • 2,002
    • +5.48%
    • 이오스
    • 4,991
    • +2.53%
    • 트론
    • 120.3
    • +2.3%
    • 스텔라루멘
    • 416.1
    • +4.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200
    • -2.03%
    • 체인링크
    • 31,060
    • +2.41%
    • 샌드박스
    • 8,960
    • +0.4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