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이재명, '내공남불'의 국감...공은 내 것 불법은 남 탓”

입력 2021-10-19 12:53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  (제공=정의당)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 (제공=정의당)

정의당이 전일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 행안위 국정감사에 대해 "공은 내 것, 불법은 남 탓이라는 '내공남불 국감'"이라고 19일 밝혔다.

이날 이동영 정의당 수석 대변인은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명 지사는 어제 경기도 행안위 국감에서 정의당 이은주 의원 질의에 책임자는 본인이 맞다고 인정하면서도 천문학적 불로소득은 유동규 일탈이고 나는 모르는 일이라고 일관했다"고 지적했다.

이동영 대변인은 "시민들이 묻고자 한 건 시민에게 박탈과 좌절을 안겨준 초과이익 환수조항을 '누가', '왜' 삭제했는지"라며 "당시 성남시 행정에서 최종 책임자인 이재명 지사는 이처럼 중대한 사실을 몰랐는지, 알고도 묵인했는지 여부"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일 국토위에서 (이 지사는) 시민들에게 크나큰 박탈감을 심어준 특혜비리에 대해 여당의 대선주자로서 깊은 성찰과 솔직한 해명과 사과 있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아울러 "(이 지사는) 시민에게 위임받은 권한으로 시민을 대표해서 이뤄지는 국감이라는 점을 즉시 해야 한다"면서 '자료제출에 성실히 임하고, 국회의원의 면책을 제한해야 한다는 발언이나 질의 도중 비웃는 등 국회를 경시하는 태도는 당장 고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776,000
    • +0.37%
    • 이더리움
    • 3,763,000
    • -1.77%
    • 비트코인 캐시
    • 449,000
    • -2.43%
    • 리플
    • 891.2
    • -1.49%
    • 라이트코인
    • 165,100
    • -3.84%
    • 에이다
    • 1,715
    • -4.3%
    • 이오스
    • 3,334
    • -1.59%
    • 트론
    • 82.37
    • -0.75%
    • 스텔라루멘
    • 300.8
    • -1.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000
    • -0.38%
    • 체인링크
    • 26,500
    • -5.63%
    • 샌드박스
    • 5,150
    • -4.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