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미국 CIA국장 접견..."정보협력은 한미동맹 지탱하는 힘"

입력 2021-10-15 18:00

▲<YONHAP PHOTO-3858> 문 대통령, 미국 중앙정보국 국장 접견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윌리엄 번스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과 인사하고 있다. 2021.10.15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jaeck9@yna.co.kr/2021-10-15 17:47:28/<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YONHAP PHOTO-3858> 문 대통령, 미국 중앙정보국 국장 접견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윌리엄 번스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과 인사하고 있다. 2021.10.15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jaeck9@yna.co.kr/2021-10-15 17:47:28/<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윌리엄 번스(William J. Burns)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을 만나 “양국 간의 긴밀한 정보협력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지탱하는 힘”이라고 말했다.

청와대 박경미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방한 중인 번스 국장을 접견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번스 국장에게 “취임 후 첫 방한을 환영하며, 늦었지만 세계 최고 정보기관 수장으로 취임한 데 대해 축하한다”고 인사를 건넸고, 번스 국장은 “문 대통령께서 보여주신 한반도 평화 정착 의지와 노력에 깊은 존경을 표한다”고 화답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번스 국장에게 미국 정부가 아프간 조력자의 원활한 이송을 적극 지원해 준 데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문 대통령과 번스 국장은 한미 정보협력 강화 및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폭넓고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 문 대통령은 “양국 간의 긴밀한 정보협력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지탱하는 힘”이라며 “국제범죄, 테러, 반확산, 사이버 등으로 확대되고 있는 정보협력이 더욱 심화 발전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미동맹은 우리 안보의 근간”이라며 “향후 긴밀한 정보협력을 바탕으로 양국 간 협력의 지평을 넓히는 데 기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번스 국장은 “한미동맹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는 데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1:2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541,000
    • +4.32%
    • 이더리움
    • 5,453,000
    • +5.86%
    • 비트코인 캐시
    • 715,500
    • +1.56%
    • 리플
    • 1,227
    • +6.14%
    • 라이트코인
    • 252,600
    • +5.38%
    • 에이다
    • 2,012
    • +4.41%
    • 이오스
    • 4,998
    • +3.03%
    • 트론
    • 119.9
    • +3.1%
    • 스텔라루멘
    • 411
    • +1.9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700
    • +3.34%
    • 체인링크
    • 31,510
    • +4.89%
    • 샌드박스
    • 9,910
    • +32.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