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국감]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가계대출 여력 있다"

입력 2021-10-15 17:51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뉴시스)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뉴시스)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가계대출 여력이 있다고 밝혔다.

15일 윤 행장은 국회 정무위원회에 출석해 “기업은행에서 가계대출이 중단되는 사태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기업은행도 가계대출이 상당히 진행됐다”며 “총량규제로 대출이 막힐 가능성이 있냐”고 물었다.

윤 행장은 “올해 금융당국과 상의해 가계대출 증가율을 7%로 제시했다”며 “총량 규제 때문에 6%로 낮아졌지만 아직 추가로 대출할 여력은 남아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실수요 관련해서 당국과 협의하고 할 수 있는 범위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9 15:0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098,000
    • +4.19%
    • 이더리움
    • 5,429,000
    • +5.23%
    • 비트코인 캐시
    • 708,500
    • +0.93%
    • 리플
    • 1,243
    • +6.42%
    • 라이트코인
    • 250,000
    • +3.56%
    • 에이다
    • 1,995
    • +4.78%
    • 이오스
    • 4,984
    • +2.72%
    • 트론
    • 119.2
    • +3.56%
    • 스텔라루멘
    • 411.2
    • +3.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600
    • +0.99%
    • 체인링크
    • 31,390
    • +5.02%
    • 샌드박스
    • 9,535
    • +23.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