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IT 분야 일자리 37% 늘어…산업별 증가율 ‘톱’

입력 2021-10-15 10:50

코로나 영향, 강사ㆍ부동산ㆍ학습지ㆍ공연 등 큰 폭 감소

(사진제공=잡코리아)
(사진제공=잡코리아)

올해 IT 분야 일자리가 크게 늘었다. 상세 직무별로는 ‘연구개발’, ‘동영상제작 및 편집’, ‘웹프로그래머’ 등의 일자리가 지난해 동기 대비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는 올해 3분기까지 자사 사이트에 등록된 채용공고를 분석해 이 같은 결과를 15일 발표했다.

잡코리아는 올해 3분기까지 자사 사이트에 등록된 채용공고가 전년 동기 대비 17.0%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산업 분야별로 ‘IT 정보통신’ 업종의 채용공고가 전년 동기 대비 37.3% 늘어 가장 큰 증가 폭을 보였다. 이어 ‘미디어ㆍ광고’ 업종의 채용공고도 전년 동기 대비 34.2% 증가했고, △제조ㆍ생산ㆍ화학(32.7%) △문화ㆍ예술(26.4%) △판매ㆍ유통(20.7%) 업종 순으로 채용공고 증가 폭이 큰 것으로 집계됐다.

직무별로는 ‘연구개발’ 직무의 일자리가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의 직무별 채용공고 분석에 따르면 올해 ‘연구개발ㆍR&D’ 직무의 채용공고가 전년 동기 대비 147.5% 늘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동영상 제작 및 편집’ 직무의 채용공고가 전년 동기 대비 53.9% 늘었고, 이어 △웹프로그래머(49.0%) △영상ㆍ사진촬영(47.9%) △DBAㆍ데이터베이스(46.1%) △광고ㆍ시각디자인(45.6%) △QAㆍ테스터ㆍ검증(44.5%) △빅데이터ㆍAI(40.1%) 직무 순으로 채용공고 증가 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변지성 팀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의료ㆍ제약 분야의 연구 개발직 수요가 증가 추세에 있고, 기계 자동화, 로봇 자동화 등 4차 산업 분야의 채용이 꾸준히 이어지면서 IT 일자리가 많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반면 지난해 동기 대비 일자리가 가장 많이 감소한 직무는 ‘대학교수ㆍ강사ㆍ행정직’ 직무로 전년 동기 대비 채용공고가 54.3% 감소했다. 이어 △‘부동산ㆍ중개ㆍ경매(-37.3%) △학습지ㆍ과외ㆍ방문교사(-32.5%) △공연ㆍ전시ㆍ무대ㆍ스텝(-24.7%) 직무의 채용공고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큰 폭으로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697,000
    • -2.29%
    • 이더리움
    • 3,834,000
    • -3.6%
    • 비트코인 캐시
    • 458,600
    • -1.14%
    • 리플
    • 902.7
    • -2.85%
    • 라이트코인
    • 171,200
    • -7.31%
    • 에이다
    • 1,804
    • -2.75%
    • 이오스
    • 3,381
    • -2.9%
    • 트론
    • 83.11
    • -4.24%
    • 스텔라루멘
    • 304.6
    • -1.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300
    • -2.38%
    • 체인링크
    • 28,080
    • -6.12%
    • 샌드박스
    • 5,400
    • -6.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