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코로나 583명 신규 확진…전일대비 129명 하락

입력 2021-10-10 10:12

(뉴시스)
(뉴시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지난 9일 서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83명으로 최종 집계됐다고 10일 밝혔다.

하루 전(8일) 712명보다 129명 적고, 1주일 전(2일) 736명보다는 153명 줄었다. 신규 확진자 중 579명은 국내 감염, 4명은 해외 유입이다.

서울의 하루 확진자 수는 추석 연휴가 끝난 직후인 지난달 23일부터 급증해 24일 1222명으로 역대 최다 기록을 쓴 뒤 29일부터 이달 4일까지 엿새 연속 감소했다.

서울의 누적 확진자 수는 10만7624명이다. 이 가운데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1만2513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500,000
    • +1.28%
    • 이더리움
    • 5,365,000
    • +2.25%
    • 비트코인 캐시
    • 588,000
    • +3.7%
    • 리플
    • 1,021
    • +1.69%
    • 라이트코인
    • 201,500
    • +3.23%
    • 에이다
    • 1,757
    • +1.97%
    • 이오스
    • 4,045
    • +6.73%
    • 트론
    • 108.2
    • +2.56%
    • 스텔라루멘
    • 366.4
    • +2.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900
    • +25.02%
    • 체인링크
    • 24,650
    • +1.82%
    • 샌드박스
    • 6,805
    • +0.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