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이화영, 이한성 면직 후 연락한 적 없어”

입력 2021-09-28 10:57

(이화영 전 의원 페이스북 캡쳐)
(이화영 전 의원 페이스북 캡쳐)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측근인 이화영 전 의원을 보좌했던 이한성 전 보좌관이 성남 대장동 공영개발 특혜 의혹을 받는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의 관계사인 천화동인 1호 대표인 것으로 드러나 파장이 일고 있다. 이에 이 지사 측은 이 전 의원이 이 전 보좌관과 연락한 적 없다고 밝혔다.

이재명 캠프 핵심관계자는 28일 본지와 통화에서 “이화영 전 의원에게 직접 물어보니 이한성 전 보좌관은 15년 전 초선 의원일 때 잠시 일했던 사람일 뿐이고, 면직 후에는 연락한 적이 없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 전 보좌관은 이 전 의원의 성균관대 후배로 지난 17대 국회에서 의원과 보좌관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 전 의원이 지난 2018년 이 지사 당선 이후 지사직인수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지난해 1월까지 경기도 평화부지사를 지내며 측근으로 분류된 터라 화천대유와 이 지사 간의 연결고리로 지목됐다.

하지만 화천대유 내부인들의 인연이나 이력에 일일이 주목할 필요가 없다는 게 캠프의 입장이다. 현직 국회의원인 이 핵심관계자는 “저도 의원을 하면서 수많은 보좌진이 지나갔는데 이들이 의원실을 떠난 뒤 무얼 하고 있는지 일일이 다 파악하고 있지 않다”며 “중요한 건 돈의 흐름이지, 화천대유 내부 사람들의 이력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615,000
    • -3.32%
    • 이더리움
    • 4,885,000
    • -2.55%
    • 비트코인 캐시
    • 760,500
    • -1.17%
    • 리플
    • 1,338
    • -0.59%
    • 라이트코인
    • 236,300
    • -2.44%
    • 에이다
    • 2,647
    • +0.11%
    • 이오스
    • 5,665
    • -1.73%
    • 트론
    • 121.9
    • -0.49%
    • 스텔라루멘
    • 455.4
    • -0.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200
    • -0.24%
    • 체인링크
    • 35,090
    • +1.5%
    • 샌드박스
    • 927.5
    • +0.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