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30.0%·윤석열 27.1%로 접전…홍준표, 16.6%로 맹추격

입력 2021-09-27 09:02 수정 2021-09-27 13:00

한국사회여론연구소 차기 대선 후보 적합도 조사

李, 6.4%P 상승…尹, 1.7%P 하락
洪 1.2%P 올라…이낙연은 내림세
범 진보권에서는 이재명 우세
범 보수권에선 尹·洪 접전 펼쳐

(제공=한국사회여론연구소)
(제공=한국사회여론연구소)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선거 예비경선 후보가 차기 대선 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오차범위 내 접전을 보였다. 뒤를 잇는 홍준표 국민의힘 후보는 상승세를 보이며 두 후보를 맹추격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는 내림세로 전환했다.

27일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TBS 의뢰로 24일부터 이틀간 만 18세 이상 1006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P)) 결과를 공개했다.

해당 결과에 따르면 이 지사는 전주보다 6.4%P 상승한 30.0%, 윤 후보는 1.7%P 하락한 27.1%로 나타났다. 이 지사가 조금 우세한 결과가 나왔지만, 오차범위 내 접전이다.

뒤를 잇는 홍 후보는 16.6%로 전주보다 1.2%P 올랐다. 4위는 이 전 대표로 전주보다 1.2%P 떨어진 12.5%로 나타났다. 뒤를 이어 유승민 국민의힘 후보가 2.3%, 심상정 정의당 전 대표가 1.9%,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1.3%,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1.2%, 최재형 국민의힘 후보가 0.6%, 박용진 민주당 의원이 0.5%를 기록했다.

범 진보권에선 이 지사가 이 전 대표에 크게 앞섰다. 이 지사는 30.0%, 이 전 대표는 22.5%를 기록했다. 뒤를 이어 박 의원이 4.3%, 심 전 대표가 4.1%, 추 전 법무부 장관이 4.1%로 나타났다.

범 보수권에선 윤 후보와 홍 후보가 박빙을 보였다. 윤 후보는 29.7%, 홍 후보는 29.5%를 기록했다. 뒤를 이어 유 후보가 10.1%, 안 대표가 2.9%, 하태경 후보가 2.8%, 원희룡 후보가 2.5%로 나타났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와 한국사회여론연구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040,000
    • -3.63%
    • 이더리움
    • 4,842,000
    • -3.37%
    • 비트코인 캐시
    • 758,500
    • -1.62%
    • 리플
    • 1,325
    • -1.71%
    • 라이트코인
    • 232,200
    • -4.28%
    • 에이다
    • 2,634
    • -0.27%
    • 이오스
    • 5,595
    • -3.2%
    • 트론
    • 121.1
    • -1.46%
    • 스텔라루멘
    • 451.7
    • -2.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8,300
    • -0.1%
    • 체인링크
    • 34,640
    • -1.09%
    • 샌드박스
    • 919.3
    • -1.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