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선물] 현대백화점, 비대면 판매 강화…VR 행사장·라이브커머스 확대

입력 2021-09-10 05:00

(사진제공=현대백화점)
(사진제공=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이 추석 선물세트 본 판매에 나선다. 리테일테크를 활용한 가상현실(VR) 행사장을 선보이는가 하면 라이브커머스 판매 방송을 확대하는 등 비대면 콘텐츠를 강화했다.

현대백화점은 20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전 점포 식품관과 온라인몰인 더현대닷컴·현대식품관 투홈·현대H몰에서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은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이번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기간 비대면 판매를 대폭 확대했다.

이번 추석 명절에 비대면으로 선물을 주고 받는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전체 선물세트 품목수도 지난해보다 20% 가량 확대한 1000여 품목을 선보인는 것이 특징이다.

우선, 5만~20만원대 온라인 전용 선물세트 물량을 지난해보다 세 배 가량 늘렸다. ‘현대 한우 소담 송(松)세트(19만원)’, ‘샤인머스캣·사과·배 난(蘭)세트(8만 5000원)’, ‘소중한식사 사계절 저장식(6만 8000원)’ 등이 대표적이다.

공식 온라인몰 ‘더현대닷컴’에선 10일부터 무역센터점의 추석 선물세트 행사장을 그대로 옮겨 놓은 ‘VR 명절 행사장’을 선보인다. ‘VR 명절 행사장’에선 행사장 곳곳을 휴대폰이나 홈페이지를 통해 360도로 둘러볼 수 있으며, 실제 선물세트 크기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회사 측은 선물세트를 선택하면 바로 구매 페이지로 연결돼 고객들의 구매 편의성이 제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명절 선물세트 라이브커머스 방송도 지난해보다 세 배 이상 확대할 예정이다. 13일 현대H몰의 라이브커머스 플랫폼 ‘쇼핑라이브’에선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추석 선물용 상품으로만 편성한 ‘추석 선물 원데이 특집’ 방송을 진행한다.

신현구 현대백화점 식품사업부장(상무)은 “소중한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하려는 고객들의 정성이 온전히 전해질 수 있도록 선물세트 준비에서 주문배송에 이르기까지 방역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이번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기간 고객들이 안심하고 선물을 주문할 수 있도록 다양한 비대면 서비스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825,000
    • +2.11%
    • 이더리움
    • 2,991,000
    • -1.55%
    • 비트코인 캐시
    • 354,300
    • -0.56%
    • 리플
    • 742.7
    • -0.93%
    • 라이트코인
    • 132,000
    • -0.08%
    • 에이다
    • 1,275
    • -1.39%
    • 이오스
    • 2,763
    • +1.47%
    • 트론
    • 70
    • +0.55%
    • 스텔라루멘
    • 241.3
    • -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200
    • -1.97%
    • 체인링크
    • 18,820
    • -0.84%
    • 샌드박스
    • 4,195
    • +0.6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