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동부전선 사단장, 성추행 '2차가해' 혐의로 업무 배제

입력 2021-08-05 15:50

강원도 동부전선 육군 부대의 사단장이 성추행 사건의 2차 가해 혐의로 고발을 당했다. 업무에서도 배제된 것으로 확인됐다.

5일 육군과 군 소식통 등에 따르면 올해 해당 부대에서 발생한 성추행 피해자가 최근 A 사단장을 군사경찰에 신고했다.

피해자는 A 사단장이 지난달 초 부대 간부 대상 사고 예방 교육 과정에서 자신의 사건을 사례로 언급하면서 소문이 퍼졌다며 '2차 가해'를 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A 사단장은 해당 사건을 교육 자료에 포함했으나 이를 직접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육군 관계자는 "성폭력 범죄 근절과 피해자 보호를 위해 지위고하를 불문하고 관련 법규 및 절차에 따라 엄정하게 처리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5,625,000
    • -4.61%
    • 이더리움
    • 3,873,000
    • -6.94%
    • 비트코인 캐시
    • 707,500
    • -8.24%
    • 리플
    • 1,192
    • -8.8%
    • 라이트코인
    • 204,200
    • -6.63%
    • 에이다
    • 2,630
    • -8.62%
    • 이오스
    • 5,615
    • -11.99%
    • 트론
    • 116.8
    • -9.11%
    • 스텔라루멘
    • 361.4
    • -7.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500
    • -4.16%
    • 체인링크
    • 31,270
    • -9.68%
    • 샌드박스
    • 853.5
    • -8.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