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정 "한미군사훈련, 북남관계 앞길 흐릴 것…연락원 복원은 물리적 차원"

입력 2021-08-01 20:58

조선중앙통신 담화 발표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 (연합뉴스)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 (연합뉴스)

북한의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이 8월 한미연합훈련과 관련한 남측의 결정을 예의주시하겠다고 경고했다.

김 부부장은 1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담화를 발표하고 "며칠간 나는 남조선군과 미군과의 합동군사연습이 예정대로 강행될 수 있다는 기분 나쁜 소리를 계속 듣고 있다"며 "지금과 같은 중요한 반전의 시기에 진행되는 군사연습은 북남관계의 앞길을 더욱 흐리게 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는 합동군사연습의 규모나 형식에 대해 논한 적이 없다"며 "우리 정부와 군대는 남조선 측이 8월에 또다시 적대적인 전쟁연습을 벌려놓는가, 아니면 큰 용단을 내리겠는가에 대해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지난달 27일 남북 통신연락선이 전격 복원된 것을 계기로 4차 남북 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이 거론되는 것에 대해서는 "지금 남조선 안팎에서는 나름대로 그 의미를 확대해 해석하고 있으며, 북남수뇌회담(남북 정상회담)문제까지 여론화하고 있던데 나는 때 이른 경솔한 판단이라고 생각한다"며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남북 통신연락선 복원은) 단절됐던 것을 물리적으로 다시 연결시켜놓은 것뿐이라는 그 이상의 의미를 달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4,852,000
    • -0.55%
    • 이더리움
    • 4,745,000
    • +0%
    • 비트코인 캐시
    • 779,000
    • +0.84%
    • 리플
    • 1,406
    • +0.21%
    • 라이트코인
    • 229,400
    • -1.33%
    • 에이다
    • 2,685
    • -1.25%
    • 이오스
    • 5,665
    • -0.87%
    • 트론
    • 121.4
    • -0.82%
    • 스텔라루멘
    • 508.7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1,700
    • -0.66%
    • 체인링크
    • 34,060
    • +2.96%
    • 샌드박스
    • 908
    • -0.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