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로시 의장, ‘의사당 난입’ 조사 특위 위원에 공화당 킨징어 임명

입력 2021-07-26 07:04

대표적 반트럼프 인사…펠로시 “우리는 진실을 찾을 것” 강조

▲22일(현지시간)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워싱턴 의사당에서 발언하고 있다. 워싱턴/AP연합뉴스
▲22일(현지시간)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워싱턴 의사당에서 발언하고 있다. 워싱턴/AP연합뉴스
낸시 펠로시 미국 민주당 하원의장이 25일(현지시간) 야당 내 대표적인 ‘반(反) 트럼프 인사’로 꼽히는 애덤 킨징어 공화당 하원의원을 ‘의사당 난입 사태’를 조사할 하원 특별 위원회 위원으로 임명했다.

AP통신에 따르면 펠로시 의장은 이날 킨징어 의원을 특위 위원에 지명했고, 킨징어 의원 역시 이를 받아들였다. 앞서 킨징어 의원은 몇몇 다른 공화당 의원들과 함께 1월 6일 발생한 의회 난동 사태를 조사하는 이번 특위 참여에 관심을 나타냈던 것으로 알려졌다.

킨징어 의원은 딕 체니 전 부통령의 딸인 리즈 체니 하원의원과 함께 공화당 내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비판적이었던 대표적인 인물로 꼽힌다. 실제로 이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에 각각 찬성표를 행사했던 10인의 공화당 위원 중 하나다. 특위 구성 표결에서도 역시 찬성표를 던졌다.

이에 따라 펠로시 의장은 총 13명의 특별위 위원 중에서 8명 위원의 임명을 마치게 됐다. 펠로시 의장은 특별위를 보이콧하려는 케비니 매카시 공화당 하원 원내대표의 시도에도 불구하고 애국적 방식으로 이뤄지는 위원회 작업이 국민의 신뢰를 얻을 것이라며, “우리는 진실을 찾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785,000
    • -3.12%
    • 이더리움
    • 3,474,000
    • -5.26%
    • 비트코인 캐시
    • 592,000
    • -2.71%
    • 리플
    • 1,120
    • -2.01%
    • 라이트코인
    • 176,600
    • -2.7%
    • 에이다
    • 2,529
    • -4.57%
    • 이오스
    • 4,588
    • -3.65%
    • 트론
    • 103.5
    • -3.09%
    • 스텔라루멘
    • 318.7
    • -3.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3,000
    • -1.61%
    • 체인링크
    • 27,530
    • -4.54%
    • 샌드박스
    • 733.6
    • -6.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