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SK하이닉스 인텔 낸드 인수 승인…중국만 남아

입력 2021-07-22 09:17

심사 대상 8개국 중 7개국 통과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전경.  (사진제공=SK하이닉스)
▲SK하이닉스 이천공장 전경. (사진제공=SK하이닉스)

싱가포르가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플래시 사업부 인수를 승인했다. 이로써 SK하이닉스는 중국의 최종 결정만 남겨 놓게 됐다.

22일 SK하이닉스 등에 따르면 싱가포르 경쟁·소비자위원회(CCCS)는 SK하이닉스의 인텔 낸드 메모리 사업 인수를 무조건부로 승인했다.

이로써 SK하이닉스는 8개 지역(미국ㆍEUㆍ한국ㆍ대만ㆍ브라질ㆍ영국ㆍ싱가포르ㆍ중국) 가운데 총 7곳에서 승인을 받았다. 중국 단 한 곳의 승인만 남겨두고 있다.

글로벌 반도체 기업의 인수합병은 이해관계가 얽힌 국가들로부터 반드시 승인을 받아야 한다. SK하이닉스는 지난해 10월 약 10조 원에 인텔 낸드 사업을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한 뒤 주요 8개국에서 반독점 심사를 받아왔다.

SK하이닉스와 인텔은 진행 중인 심사를 연내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기 위해 주력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039,000
    • +1.2%
    • 이더리움
    • 5,080,000
    • +1.7%
    • 비트코인 캐시
    • 753,500
    • -0.46%
    • 리플
    • 1,325
    • +0%
    • 라이트코인
    • 236,200
    • +1.33%
    • 에이다
    • 2,604
    • -0.31%
    • 이오스
    • 5,810
    • -0.34%
    • 트론
    • 122
    • +0.58%
    • 스텔라루멘
    • 463.2
    • +1.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600
    • -1.41%
    • 체인링크
    • 39,430
    • +8.65%
    • 샌드박스
    • 970.8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