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1만3000TEU급 초대형선 12척 신조 발주…2024년 상반기까지 인도

입력 2021-06-29 15:54

현대중공업 6척ㆍ대우조선해양 6척 등…1조7776억 원 규모

▲29일 부산항 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에서 진행된 선박 건조 체결식에서 배재훈 HMM 사장(오른쪽)과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이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MM)
▲29일 부산항 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에서 진행된 선박 건조 체결식에서 배재훈 HMM 사장(오른쪽)과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이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MM)

HMM은 1만3000TEU급 초대형 컨테이너선 12척의 신조 발주 계약을 조선 2사와 각각 체결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이날 부산항 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에서 개최된 선박 건조 체결식은 현대중공업(6척)과 대우조선해양(6척) 순으로 각각 진행됐다.

이번 체결식에는 배재훈 HMM 사장을 비롯해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과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이 참석했다.

총 12척의 선박 건조 금액은 약 1조7776억 원의 규모이며, 2024년 상반기까지 모두 인도받을 예정이다.

한편, HMM은 2018년 정부의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의 일환으로 시장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내 조선 3사와 약 3조1500억 원 규모의 초대형 선박 20척의 건조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마지막 20번째 선박이 이날 부산에 투입되면서 총 20척의 선박이 모두 투입 완료됐다고 HMM은 덧붙였다.

▲29일 부산항 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에서 진행된 선박 건조 체결식에서 배재훈 HMM 사장(왼쪽)과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이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MM)
▲29일 부산항 신항 현대부산신항만(HPNT)에서 진행된 선박 건조 체결식에서 배재훈 HMM 사장(왼쪽)과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이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HMM)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02,000
    • +0.68%
    • 이더리움
    • 5,728,000
    • +1.83%
    • 비트코인 캐시
    • 699,000
    • -0.64%
    • 리플
    • 1,214
    • +0.5%
    • 라이트코인
    • 257,000
    • +1.18%
    • 에이다
    • 2,056
    • -3.2%
    • 이오스
    • 5,025
    • +2.32%
    • 트론
    • 125.7
    • +4.58%
    • 스텔라루멘
    • 446.2
    • +8.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800
    • -1.19%
    • 체인링크
    • 31,690
    • +3.49%
    • 샌드박스
    • 7,960
    • +2.1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