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화마에 뼈대 드러난 쿠팡 덕평물류센터…32시간 째 진화 작업 중

입력 2021-06-18 14:38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18일 오후 2시 현재 소방당국은 32시간 째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화재는 전날인 17일 오전 5시 20분께 지상 4층, 지하 2층, 연면적 12만7178.58㎡ 규모의 물류센터 건물 지하 2층에서 시작됐다. 구체적으로 물품 창고 내 진열대 선반 위쪽 콘센트에서 불꽃이 튀는 것을 폐쇄회로(CC)TV를 통해 확인됐다.

전날 시작된 불은 오후 들어 건물 전체로 번져 현재는 뼈대가 드러난 상태다. 건물 내부에 택배 포장에 사용되는 종이 박스와 비닐·스티커류 등 인화성 물질이 많아 밤새 맹렬한 기세로 타오른 것이다.

소방당국은 연소가 더 진행될 경우 건물이 붕괴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방수포를 이용한 원거리 진화 작업에 주력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656,000
    • +2.27%
    • 이더리움
    • 2,431,000
    • +3.36%
    • 비트코인 캐시
    • 522,500
    • +1.46%
    • 리플
    • 699.7
    • +1.05%
    • 라이트코인
    • 142,200
    • +0.92%
    • 에이다
    • 1,384
    • +0.14%
    • 이오스
    • 4,160
    • +0.14%
    • 트론
    • 64.65
    • +0.86%
    • 스텔라루멘
    • 307.9
    • +1.4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500
    • +0.55%
    • 체인링크
    • 18,830
    • +1.18%
    • 샌드박스
    • 784.3
    • +36.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