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 온라인 개최

입력 2021-06-18 10:00

14개국 500여 명이 참가

▲LG전자가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기 위해 장애를 가진 청소년들의 IT 역량을 높이면서 꿈과 열정을 키워주는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를 마련했다. 사진은 17일 열린 대회 개최식에 글로벌 참가자들이 온라인으로 참여한 모습.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기 위해 장애를 가진 청소년들의 IT 역량을 높이면서 꿈과 열정을 키워주는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를 마련했다. 사진은 17일 열린 대회 개최식에 글로벌 참가자들이 온라인으로 참여한 모습.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는 지난 17일 한국장애인재활협회와 함께 ‘2021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이 대회는 정보격차를 해소해 장애청소년들의 IT 역량을 향상할 뿐 아니라 취업, 진학 등 사회진출 기반을 마련해주는 취지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14개국 500여 명의 장애청소년이 온라인으로 참가해 17일부터 이틀 동안 치열한 예선을 거친다. 여기서 선발된 인원은 10월 20일부터 이틀 동안 진행될 최종 본선에 오른다.

참가자들은 특정 상황에서 텍스트 검색, 이미지 검색 등을 통해 문제 해결 능력을 평가하는 ‘e라이프맵(eLifeMap)’, 파워포인트, 엑셀 등 MS오피스프로그램 활용실력을 평가하는 ‘e툴(eTool) 챌린지’ 등 여러 종목에서 실력을 겨룬다.

이번 대회에 이어 11월에는 4차산업 시대의 디지털 정보격차와 글로벌장애청소년IT챌린지의 발전방향 등을 주제로 ‘혁신과 통합(Innovation and Inclusion)’ 포럼이 열린다. 이 포럼에는 보건복지부를 비롯해 국제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 등 다양한 국제조직위원회가 참여해 공동 의제에 관해 토론을 펼치고 관련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앞서 LG전자는 장애인, 노약자, 어린이 등 사회적 약자가 제품과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최근에는 가전제품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는 데 도움을 주는 ‘장애인 접근성 자문단’을 발족해 운영하고 있다. 자문단에는 한국장애인소비자연합이 선정한 장애인 접근성 전문가들과 시각·청각·지체 장애가 있는 평가단이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358,000
    • -1.02%
    • 이더리움
    • 3,555,000
    • -4.51%
    • 비트코인 캐시
    • 642,000
    • -3.82%
    • 리플
    • 1,138
    • -2.65%
    • 라이트코인
    • 188,000
    • -4.57%
    • 에이다
    • 2,529
    • -2.66%
    • 이오스
    • 4,980
    • -3.95%
    • 트론
    • 111.4
    • -2.45%
    • 스텔라루멘
    • 336.4
    • -3.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7,300
    • +4.6%
    • 체인링크
    • 27,440
    • -4.89%
    • 샌드박스
    • 784.4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