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선위, ‘이씨스’ 회계처리기준 위반 조치

입력 2021-06-16 19:55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가 16일 열린 제12차 회의에서 회계처리기준을 위반하고 위조된 계약서 등으로 외부 감사를 방해한 비상장법인 '이씨스'에 대해 1억3000만 원을 과징하고 감사인 지정 2년 조치를 의결했다.

'이씨스'는 자동차 전장부품 제조 및 판매업체로 2015년~2020년까지 유상사급재 매입액 및 외주가공비 등 비용항목을 유형자산 취득으로 변경해 회계처리함으로써 유형자산을 과대계상한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타 주식회사와 유상사급 매입·매출 거래는 실질적으로 원재료의 소유에 따른 위험과 효익이 대부분 이전되지 않아 원재료를 제외한 임가공수수료만을 매출액으로 인식해야 함에도 원재료 금액이 포함된 제품가액을 매출액으로 인식함으로써 2015년~2018년까지 매출액 및 매출원가를 과대계상한 사실이 드러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841,000
    • -0.03%
    • 이더리움
    • 2,987,000
    • +5.7%
    • 비트코인 캐시
    • 633,500
    • +1.12%
    • 리플
    • 872.3
    • +1.67%
    • 라이트코인
    • 168,600
    • +2.12%
    • 에이다
    • 1,570
    • +4.32%
    • 이오스
    • 4,741
    • +1.22%
    • 트론
    • 75.77
    • +2.54%
    • 스텔라루멘
    • 331.8
    • +4.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9,500
    • +2.42%
    • 체인링크
    • 26,270
    • +5.12%
    • 샌드박스
    • 715.6
    • -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