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산ㆍ美 공장, 반도체 부족으로 생산 중단

입력 2021-06-14 17:13

아산공장, 16일 가동 중단…미국 앨라배마 공장, 14일부터 휴업

▲현대차 아산공장에서 쏘나타가 조립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 아산공장에서 쏘나타가 조립되고 있다. (사진제공=현대차)

차량용 반도체 부족 사태로 현대자동차 일부 공장이 다시 생산을 중단한다.

14일 현대차에 따르면 쏘나타와 그랜저를 생산하는 아산공장이 16일 가동을 멈춘다. 이번 휴업으로 1100여 대의 생산 차질이 예상된다.

반도체 수급 부족에 따른 휴업은 올해 들어 네 번째다. 아산공장은 4월 12∼13일, 19∼20일, 5월 24∼26일 등 7일간 가동을 멈췄다.

현대차 미국 앨라배마 공장도 이날부터 닷새간 생산을 중단한다.

현지언론에 따르면 앨라배마 공장은 14일(현지시간)부터 가동을 멈췄다. 이 공장은 21일부터 다시 가동을 시작한 뒤 내달 11일까지 다시 2주간 연례 정기점검을 받으며 휴업한다.

올해 초부터 시작된 차량용 반도체 부족 사태는 2분기에 들어서도 계속되고 있다. 글로벌 컨설팅업체 보스턴컨설팅그룹(BCG)이 10일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반도체 대란으로 올해 세계 완성차 생산은 400만~600만 대가량 감소할 전망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3 09:1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280,000
    • +8.01%
    • 이더리움
    • 3,835,000
    • +12.83%
    • 비트코인 캐시
    • 678,500
    • +9.44%
    • 리플
    • 1,239
    • +15.26%
    • 라이트코인
    • 200,100
    • +10.8%
    • 에이다
    • 2,820
    • +15.38%
    • 이오스
    • 5,360
    • +13.06%
    • 트론
    • 123.7
    • +14.34%
    • 스텔라루멘
    • 366.8
    • +1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2,400
    • +7.87%
    • 체인링크
    • 30,530
    • +16.53%
    • 샌드박스
    • 886.5
    • +21.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