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특검, 해군본부ㆍ특수전전단 압수수색

입력 2021-06-11 19:32

▲이현주 4·16 세월호 참사 증거자료의 조작·편집 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뉴시스)
▲이현주 4·16 세월호 참사 증거자료의 조작·편집 의혹 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검사. (뉴시스)

세월호 참사 당시 증거 조작 의혹사건을 수사 중인 이현주 세월호 특별검사팀이 이번 주 해군본부와 해군 특수전전단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세월호 특검팀은 지난 7일 ‘해군진해기지사령부, 해난구조전대’를, 또 지난 9일 해군본부를 압수수색 했다.

세월호 특검팀은 해군본부와 해군 특수전전단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세월호의 블랙박스 격인 DVR(세월호 내 폐쇄회로 저장장치) 관련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검은 전날 영상복원절차에 참관한 해경 관계자도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348,000
    • -5.85%
    • 이더리움
    • 2,289,000
    • -8.73%
    • 비트코인 캐시
    • 565,000
    • -10.81%
    • 리플
    • 789.1
    • -8.21%
    • 라이트코인
    • 156,200
    • -11.55%
    • 에이다
    • 1,511
    • -6.21%
    • 이오스
    • 4,515
    • -10.59%
    • 트론
    • 70.2
    • -9.49%
    • 스텔라루멘
    • 304.9
    • -7.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1,600
    • -14.01%
    • 체인링크
    • 21,490
    • -8.55%
    • 샌드박스
    • 233.6
    • -14.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