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여성 1인가구·점포 '범죄예방 안심장치 지원' 확대

입력 2021-05-23 11:15

서울시는 지난해 11개 자치구에서 실시한 ‘여성 1인 가구 안심지원사업’을 올해 25개 전 자치구로 확대한다고 23일 밝혔다.

여성 1인 가구 안심지원사업은 노후된 원룸, 다세대 주택 밀집지역 등 지리적, 환경적으로 범죄취약상황에 놓여있는 소액 전·월세 여성 1인 가구, 여성 1인 점포에 안전장치 등을 집중 지원하는 사업이다.

여성 1인 가구 지원물품은 △도어락 외에 이중 잠금이 가능한 ‘현관문 이중잠금장치’ △경보음이나 비상메시지 전송 등을 통해 비상상황을 알릴 수 있는 '휴대용 긴급벨' △창문이 일정 정도 이상 열리지 않도록 하는 ‘창문 잠금장치’ △수상한 움직임을 감지해 스마트폰으로 통보하는 ‘스마트 안전센서’ 등이다.

여성 1인 점포 지원물품은 신고 시 구청 CCTV 관제센터 연계를 통해 긴급출동을 지원하는 ‘비상벨’ 등이다.

먼저 상반기에 18개 자치구로 확대하고, 추경 편성 등을 통해 하반기 전 자치구로 확대할 계획이다.

신청은 다음달부터 18개 각 구청 홈페이지에서 받는다. 서울시는 추경 편성 등을 통해 상반기 지원하지 못한 자치구에 대해서도 확대 지원할 예정이다.

김기현 서울시 여성정책담당관은 “증가하고 있는 1인 가구의 안전정책수요에 대응해 1인 가구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안심생활환경 조성을 확대할 수 있는 다양한 안전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9 11:3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5,914,000
    • -0.59%
    • 이더리움
    • 4,659,000
    • -1.92%
    • 비트코인 캐시
    • 755,000
    • -0.46%
    • 리플
    • 1,338
    • -1.4%
    • 라이트코인
    • 231,200
    • +1.23%
    • 에이다
    • 2,637
    • -0.49%
    • 이오스
    • 5,480
    • +0.09%
    • 트론
    • 121.1
    • -0.66%
    • 스텔라루멘
    • 466.7
    • -3.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6,800
    • -1.43%
    • 체인링크
    • 31,880
    • -2.6%
    • 샌드박스
    • 902.3
    • +0.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