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회사채·CP 차환 지원 프로그램' 개편

입력 2021-05-07 09:44 수정 2021-05-07 09:52

산업은행은 정부의 '코로나19 관련 금융시장 안정화 방안' 일환으로 '회사채 및 CP 등 차환 지원 프로그램'을 확대 개편한다고 7일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회사채 차환 지원 1조9000억 원 및 CP 차환 지원 2조5000억 원 등 총 4조4000억 원 규모로 조성됐다. 코로나19 확산 초기, 시장 불안심리 확산에 대응해 회사채·CP 시장 안정화에 기여했다.

기업유동성지원기구(SPV) 출범 이후에는 동 기구를 중심으로 채권시장 안정화 정책 프로그램 운영 중이다. SPV의 지원 사각지대를 보완하고 유사시 자본시장 불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개편안을 마련했다.

공모회사채는 차환발행뿐만 아니라 신규발행도 지원대상에 포함했다. 동시에 회사채·CP의 신용등급 요건을 완화해 코로나19 피해로 신용등급 하락 가능성이 높아진 저신용등급 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한다.

회사채는 A등급 이상에서 BBB등급 이상으로 CP는 A2등급 이상 A3등급 이상으로 각각 요건을 완화했다.

CP 또는 공모회사채 차환 목적의 사모회사채를 지원대상에 추가해 SPV의 CP 지원기간 제한에 따른 기업의 상환 부담을 완화했다. 지난해 공모채 시장 악화 등으로 단기자금시장에서 조달한 기업들의 차입구조 장기화를 유도하고 공모시장 이용이 힘든 저신용등급 기업들의 회사채 발행을 지원할 계획이다.

산은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SPV의 계열별 지원한도 제한(3000억 원)으로 자본시장 조달 비중이 높음에도 회사채·CP 추가발행이 어려운 계열에 대한 지원한계를 보완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2,591,000
    • -4.63%
    • 이더리움
    • 2,650,000
    • -4.81%
    • 비트코인 캐시
    • 669,000
    • -4.77%
    • 리플
    • 944.7
    • -4.38%
    • 라이트코인
    • 185,600
    • -5.11%
    • 에이다
    • 1,684
    • -3.27%
    • 이오스
    • 5,420
    • -4.91%
    • 트론
    • 82.8
    • -3.87%
    • 스텔라루멘
    • 354.1
    • -4.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900
    • -2.4%
    • 체인링크
    • 25,310
    • -7.49%
    • 샌드박스
    • 304.4
    • -5.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