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연 "5월부터 학교에 자가검사키트 시범 도입"

입력 2021-04-29 16:02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뉴시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뉴시스)

서울시교육청이 오세훈 서울시장이 제안했던 신속항원 자가검사키트를 학교에 시범 도입한다. 시범사업은 5월부터 7월 방학 전까지 100명 이상의 기숙형 학교나 운동부 운영학교 등을 대상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29일 오전 서울시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서울시가 제안한 자가검사키트를 제한적으로 학교에 도입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 교육감은 "우선 집단감염이 우려되는 100명 이상 기숙형 학교나 운동부 운영학교 등에 제한적, 보조적 수단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며 "정부와 방역 당국의 안전성 검증을 전제로 교육부·서울시와 긴밀히 협의해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울시교육청은 기숙사를 운영하고 있는 서울시내 62개 학교 중 100명 이상 학생을 수용한 20개 학교에 자가검사키트 도입을 우선 검토 중이다. 예술·체육 활동 관련해 감염 가능성 높은 학원, 방과후 강사, 협력강사, 순회교사 중 희망하는 경우 자가검사를 지원하는 방안도 구상 중이다.

애초 조 교육감은 자가검사키트 도입에 반대해 왔다.

조 교육감 21일 "현재 신속항원검사(자가검사키트) 정확도가 20~40% 수준으로 안다"며 "실제로 음성인데 양성으로 판정되면 학교 전체가 원격으로 전환되는데 다시 음성이 나오면 또 학교는 대혼란에 빠지게 된다"고 부정적인 의견을 보였다.

하지만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23일 국내에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제품 2종을 조건부 허가하면서 입장을 바꿨다.

조 교육감은 "3개월 한시로 2개 자가검사키트 허가가 되는 상황변화가 있었다"며 "현재의 단일한 중앙 집중적 검사 시스템에서 다중적 검사 시스템으로 가야 한다는 생각을 개인적으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853,000
    • -10.38%
    • 이더리움
    • 4,009,000
    • -10.93%
    • 비트코인 캐시
    • 1,271,000
    • -14.12%
    • 리플
    • 1,768
    • -3.02%
    • 라이트코인
    • 333,100
    • -10.79%
    • 에이다
    • 2,470
    • -12.16%
    • 이오스
    • 10,900
    • -14.44%
    • 트론
    • 137.3
    • -9.01%
    • 스텔라루멘
    • 774
    • -13.3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3,600
    • -12.03%
    • 체인링크
    • 44,760
    • -13%
    • 샌드박스
    • 448.2
    • -16.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