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윤여정, 아카데미 휘어잡은 우아한 미소

입력 2021-04-26 08:39 수정 2021-04-26 08:42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한국 배우 최초로 여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윤여정이 우아한 매력을 뽐냈다.

26일 오전(한국시간) 윤여정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유니온 스테이션 역에서 열린 제93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윤여정은 진한 남색 롱원피스를 입고 화려한 액세서리가 달린 검은색 클러치를 착용했다.

윤여정과 한예리가 출연한 영화 ‘미나리’(정이삭 감독)는 작품상(크리스티나 오), 감독상(정이삭), 남우주연상(스티븐 연), 여우조연상(윤여정), 각본상(정이삭), 음악상(에밀 모세리) 등 6개 부문에 후보로 선정됐다.

한편,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은 26일 오전 9시부터 TV조선에서 생중계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9 13:4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066,000
    • -0.27%
    • 이더리움
    • 2,644,000
    • -0.38%
    • 비트코인 캐시
    • 586,000
    • +1.56%
    • 리플
    • 814.2
    • +9.52%
    • 라이트코인
    • 161,100
    • +2.94%
    • 에이다
    • 1,470
    • -0.74%
    • 이오스
    • 4,462
    • +2.29%
    • 트론
    • 69.99
    • -0.27%
    • 스텔라루멘
    • 307.3
    • +1.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0,600
    • +4.49%
    • 체인링크
    • 21,780
    • -3.37%
    • 샌드박스
    • 762.1
    • -8.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