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전기차 시장 공략…전기차 인프라ㆍ기술 선점 나서

입력 2021-04-15 18:01

한국 시그넷 EV 인수ㆍ폴스타 투자 나서

▲SK㈜는 초급속 충전기 제조회사인 시그넷 EV를 인수한다. 미국에 설치돼 있는 시그넷 EV의 초급속 충전기 모습. (사진=SK㈜)
▲SK㈜는 초급속 충전기 제조회사인 시그넷 EV를 인수한다. 미국에 설치돼 있는 시그넷 EV의 초급속 충전기 모습. (사진=SK㈜)

SK㈜가 친환경 전기차 인프라ㆍ기술 선점으로 글로벌 전기차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SK㈜는 15일 초급속 충전기 제조사인 한국 시그넷 EV를 인수해 전기차 충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유럽 전기차 시장의 신흥 강자로 평가받는 폴스타에도 투자한다.

SK㈜는 첨단소재, 그린(Green), 바이오(Bio), 디지털(Digital) 등 4대 핵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실제 동박, 차세대 전력반도체 등 전기차 시장의 핵심 소재와 기술 관련 분야에 선제적으로 투자해 왔다.

SK㈜는 이번 시그넷 EV 인수와 폴스타 투자로 전기차 소재 사업에서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사업부터 글로벌 완성차 기업 투자까지 사업 영역을 확장하게 됐다.

SK㈜는 시그넷 EV 지분 55.5%를 2100억 원 가량의 신주를 포함해 2930억 원에 인수한다. 2016년에 설립된 시그넷 EV는 350kW 초급속 충전기를 개발해 2018년 세계 최초로 미국 인증을 획득한 글로벌 선도 기업이다.

SK㈜는 시그넷 EV 인수로 고품질 충전기 제조 역량을 확보한 이후 그룹 내 역량을 통해 선제적인 연구ㆍ개발 투자, 제품 경쟁력 강화, 해외 확장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폴스타에는 지리자동차그룹과 최근 조성한 '뉴모빌리티펀드'를 활용해 약 6000만 달러를 투자한다. 폴스타는 볼보가 전략적으로 육성 중인 하이퍼포먼스 전기차 제조사다.

폴스타는 이번 투자자 모집으로 총 5억5000만 달러를 유치했다.

지난해 순수 전기차 '폴스타2'는 유럽과 중국 등에서 출시된 이후 판매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실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에서도 지난해 목표치를 웃돈 약 2만 대가 팔렸다.

SK㈜ 관계자는 "SK㈜는 글로벌 1위 동박 제조사 왓슨(Wason)과 차세대 전력 반도체 제조사 예스파워테크닉스 등 친환경 미래차 시장 핵심 소재ㆍ기술부터 그랩(Grab), 투로(Turo) 등 혁신 모빌리티 사업에 선제적으로 투자해 왔다"며 "시그넷 EV 인수와 폴스타 투자 등을 통해 SK㈜는 친환경 모빌리티 시장의 핵심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09:24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499,000
    • +0.8%
    • 이더리움
    • 4,238,000
    • +2.27%
    • 비트코인 캐시
    • 1,785,000
    • +5.31%
    • 리플
    • 1,926
    • -4.37%
    • 라이트코인
    • 425,400
    • +2.65%
    • 에이다
    • 1,981
    • +13.92%
    • 이오스
    • 14,810
    • +39.59%
    • 트론
    • 199.1
    • +16.09%
    • 스텔라루멘
    • 793.9
    • +4.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16,000
    • +3.45%
    • 체인링크
    • 58,250
    • +2.37%
    • 샌드박스
    • 669.2
    • -3.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