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창업자도 빅데이터로 상권 분석”…KT, ‘잘나가게’ 서비스 확대

입력 2021-03-28 09:00

네이버 부동산과 연동

▲KT 관계자가 '잘나가게'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사진제공=KT)
▲KT 관계자가 '잘나가게'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사진제공=KT)

KT가 소상공인 대상 무료 빅데이터 상권 분석 플랫폼인 ‘잘나가게’의 서비스를 확대한다.

KT는 기존 사업주뿐 아니라 예비 창업자를 위한 상권 분석 서비스인 ‘타지역상권’을 잘나가게 서비스에서 신규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창업을 고민 중인 예비창업자들이 KT 잘나가게의 ‘타지역상권’ 탭에서 업종과 주소를 선택하면 주변 상권의 △유동인구 △매출 정보 △고객 동선 등 핵심 정보를 제공하고, 창업 업종의 운영 팁까지 ‘잘나가게TIP’이라는 이름으로 함께 제공한다. ‘타지역상권’ 에선 어떤 지역이라도 건물과 업종별로 상권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다.

유동인구 정보는 매월 유동인구를 예측한 데이터와 함께 요일 및 시간대별 유동인구 등의 가게 주변 인구정보 데이터를 제공한다. 1년간의 유동인구 변화량 등을 제공해 해당 지역 상권의 변화를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매출 분석은 주변의 선택업종 및 연관업종의 지난달 평균 매출과 1년간의 매출 추이, 1회 평균 결제금액 등의 정보를 볼 수 있다. 실제 소비 인구의 성ㆍ연령ㆍ시간ㆍ요일대별 통계도 볼 수 있다. 해당 업종의 경쟁 점포 위치, 점포 수 변화, 평균 영업 기간 등의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잠재 고객들의 동선과 영업반경 정보도 제공한다. 건물을 중심으로 주변 상권을 분석해 점포를 찾는 고객이 주로 어느 방향에서 오는지, 몇 미터 안에 있는 사람들이 이용하는지를 지도에 표시해 보여준다.

‘KT 잘나가게’와 ‘네이버 부동산’이 연동돼, 더 많은 사용자가 ‘잘나가게’의 상권 정보를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부동산 분양 탭의 ‘상가, 업무’ 메뉴를 선택하면 KT 잘나가게에서 제공하는 상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더 자세한 정보를 원하면 언제든지 ‘잘나가게 상권 정보 더보기’를 눌러 ‘잘나가게’ 홈페이지로 이동하면 된다.

서비스는 무료이며, ‘타지역상권’ 서비스의 경우 상권 분석 정보의 남용을 막기 위해 건물별 1일 조회 수는 3회로 제한된다.

최준기 KT AI/빅데이터사업본부장 상무는 “잘나가게가 예비창업자를 위한 ‘타지역상권’ 서비스를 오픈하고, 네이버 부동산과의 서비스 연동도 시작했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에게 가장 필요하고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156,000
    • -4.26%
    • 이더리움
    • 2,633,000
    • -4.32%
    • 비트코인 캐시
    • 670,500
    • -3.8%
    • 리플
    • 945.4
    • -3.63%
    • 라이트코인
    • 186,800
    • -4.01%
    • 에이다
    • 1,674
    • -3.74%
    • 이오스
    • 5,485
    • -4.61%
    • 트론
    • 83.26
    • -0.75%
    • 스텔라루멘
    • 350.4
    • -6.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200
    • -3.49%
    • 체인링크
    • 25,310
    • -6.88%
    • 샌드박스
    • 300.5
    • -5.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