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검찰, ‘검사 술 접대 의혹’ 변호사 사무실 압수수색

입력 2020-10-21 21:49

(연합뉴스)
(연합뉴스)

라임자산운용(라임) 사건의 핵심 인물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제기한 검사 접대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사건 연루자들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검사 향응수수 사건 수사전담팀(팀장 김락현 형사6부장)은 이날 검사 출신 A 변호사의 사무실이 있는 서울 서대문구의 한 법무법인을 압수수색해 업무용 컴퓨터에 담긴 자료 등을 확보했다.

A 변호사는 김 전 회장이 16일 공개한 옥중 입장문에서 현직 검사 3명을 상대로 한 술 접대에 동석했다고 밝힌 인물이다.

김 전 회장은 21일 공개한 2차 입장문에서도 "A 변호사와 검사 3명에 대한 술 접대는 확실한 사실"이라며 "이들은 예전 대우해양조선 수사팀에서 함께 근무했던 동료들"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A 변호사는 현직 검사에게 술 접대를 한 사실이 없으며 라임 사건과 관련해 검찰 측에 어떠한 청탁도 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법무부는 김 전 회장의 첫 입장문이 공개된 뒤 사흘간 구치소에서 김 전 회장을 접견해 조사를 진행됐다. 접대 대상으로 지목된 검사 등 일부 인물을 특정해 서울남부지검에 수사를 의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772,000
    • +0.46%
    • 이더리움
    • 645,500
    • +0.62%
    • 리플
    • 638.9
    • +2.13%
    • 라이트코인
    • 90,150
    • -1.04%
    • 이오스
    • 3,200
    • -1.84%
    • 비트코인 캐시
    • 309,700
    • -1.24%
    • 스텔라루멘
    • 188.1
    • +0.75%
    • 트론
    • 33.15
    • +0.55%
    • 에이다
    • 172.9
    • +1.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4,600
    • -4.79%
    • 대시
    • 112,000
    • -0.71%
    • 이더리움 클래식
    • 6,705
    • -2.05%
    • 286.5
    • +1.52%
    • 제트캐시
    • 78,450
    • -0.95%
    • 비체인
    • 19.14
    • +6.69%
    • 웨이브
    • 8,200
    • -1.6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6
    • -1.84%
    • 비트코인 골드
    • 10,100
    • -1.94%
    • 퀀텀
    • 2,947
    • +0.68%
    • 오미세고
    • 4,010
    • -2.22%
    • 체인링크
    • 14,400
    • +0.07%
    • 질리카
    • 37.11
    • +10.02%
    • 어거
    • 16,920
    • +1.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