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세계백화점, 코로나로 힘든 협력사 자녀에 장학금 6억 전달

입력 2020-05-28 06:00

24년간 지역 인재에 72억원 지원···지역농가 돕기 등 다양한 사회공헌

(사진제공=신세계)
(사진제공=신세계)

신세계백화점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힘든 협력사원 및 지역 소상공인 자녀들을 위해 나섰다.

신세계는 지난 27일 교육환경이 열악한 지역 청소년들을 후원하는 ‘2020 희망장학금’을 통해 광주와 대구, 센텀시티, 마산, 김해, 의정부 등 6개 점포에서 600명을 선발해 총 6억 원을 지급했다고 28일 밝혔다

후원금은 신세계백화점의 중소기업 이하 협력회사와 인근 소상공인, 장애 및 난치병 청소년, 다문화 가정 등 다양한 지역 인재들에게 돌아간다.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과 더불어 관공서 추천 학생, 전통시장 상인회 자녀 등 효행과 선행으로 모범이 되는 청소년들이 수혜 대상이다.

올해는 처음으로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체 자녀들도 선발대상에 포함됐다. 지역 대표 백화점으로서 이웃들과 힘든 시기를 함께 극복하고 지역사회 상생에 동참하겠다는 의미이다.

김정식 신세계백화점 지원본부장은 “코로나19로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백화점의 협력회사 가족들과 자영업자 자녀들에게 실질적인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지난 24년간 약 72억원의 장학금을 지원해 청소년들이 학업에 열중하고 꿈을 키우도록 장려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한 다양한 장학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신세계는 그 동안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 사회를 돕기 위해 노력해왔다. 올 봄에는 코로나로 판로가 막힌 화훼농가를 위해 식물 화분 1 만여개를 매입해 고객 사은품으로 나눠주었다.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들이 함께 키울 수 있는 ‘반려 식물’들로 백화점을 찾는 고객들의 일상에 위로를 더한다는 취지다.

지역 농가에 힘을 주는 ‘신세계 파머스 마켓’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렴한 가격으로 각지의 우수한 특산품을 선보이는 이 행사는 백화점과 산지 생산자 간 직거래를 통해 중간 유통마진을 과감히 없애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가 만족하는 대표적인 유통 상생 모델로 꼽힌다.

정기적인 문화 예술후원에도 힘써왔다. 2010년 예술의전당, 2012년 시각장애 연주단체 한빛예술단, 2012년 경기문화재단, 2013년 국립국악원 등 신세계백화점은 지난 2000년부터 30여개 문화예술단체와 협약을 맺고 70억 원이상을 지원해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35,000
    • -1.62%
    • 이더리움
    • 284,600
    • -1.93%
    • 리플
    • 237.5
    • -0.17%
    • 라이트코인
    • 52,400
    • -1.78%
    • 이오스
    • 3,114
    • -1.11%
    • 비트코인 캐시
    • 281,400
    • -2.09%
    • 스텔라루멘
    • 108.9
    • +16.83%
    • 트론
    • 21.57
    • +1.75%
    • 에이다
    • 143.7
    • -5.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100
    • -2.25%
    • 대시
    • 84,050
    • -1.81%
    • 이더리움 클래식
    • 7,775
    • +2.03%
    • 54.73
    • +1.2%
    • 제트캐시
    • 66,550
    • -2.99%
    • 비체인
    • 21.87
    • -5.37%
    • 웨이브
    • 1,390
    • -2.4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5
    • -1.78%
    • 비트코인 골드
    • 10,900
    • -2.5%
    • 퀀텀
    • 2,485
    • +3.11%
    • 오미세고
    • 1,826
    • -4.2%
    • 체인링크
    • 7,155
    • -2.45%
    • 질리카
    • 23.53
    • -2.69%
    • 어거
    • 22,740
    • -7.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