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상장사 1분기 결산] 코로나 직격탄 맞은 코스피, 영업이익 30% 급감

입력 2020-05-19 14:00

▲유가증권시장 1분기 매출액 상위 20개사(자료=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 1분기 매출액 상위 20개사(자료=한국거래소)
코로나19로 인한 실적 우려가 현실화됐다. 1분기 유가증권 상장사는 지난 해 대비 영업이익은 3분의 1이 줄었고 당기순이익은 반토막이 났다.

19일 한국거래소가 올해 1분기 연결재무제표를 제출한 유가증권시장 12월 결산 상장법인 592사의 실적을 분석한 결과 연결기준 매출액은 495조 원으로 전년동기대비 0.87%(4.3조 원) 늘어난 반면 영업이익은 31.20%(8.8조 원), 당기순이익은 47.80%(10.1조 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금융업종의 경우 영업이익은 7.2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6.52% 줄었고 당기순이익은 19.57%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삼성전자를 제외(매출액 비중 11.17%)할 경우, 매출액은 440조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0.31% 증가했지만 영업이익 및 당기순이익은 각각 40.98%, 61.79% 줄며 감소폭이 커졌다.

1분기말 부채비율은 117.54%로, 지난 해 말의 112.96%P에 비해 4.58%P 늘었다.

▲1분기 연결 실적(단위:억 원, 자료=한국거래소)
▲1분기 연결 실적(단위:억 원, 자료=한국거래소)
업종별 실적을 보면 의약품(16.62%), 음식료품(9.07%), 운수장비(6.53%), 통신업(3.52%) 등 8개 업종에서 매출이 증가한 반면 의료정밀(-12.18%), 철강금속(-7.05%), 섬유의복(-6.61%) 등 9개 업종은 매출이 감소했다. 순이익의 경우 음식료, 의약품 등 4개 업종은 흑자가 증가한 반면, 서비스업, 철강금속 등 7개 업종은 흑자 역시 줄었다.

연결기준으로 411사(69.43%)의 당기순이익이 흑자를 기록했으며 181사(30.57%)는 적자를 기록했다.

삼성전자가 매출액 55조 원으로 독보적인 1위를 차지한 가운데 전년대비 5.61% 늘었고 현대자동차가 25조 원으로 전년대비 5.55% 늘며 뒤를 이었다. SK는 지난 해에 비해 매출액이 6.18% 줄었지만 23조 원으로 3위에 올랐고 한국전력공사(15조 원), LG전자(14.72조 원), 기아자동차(14.56조 원) 순이었다.

일동홀딩스가 전년대비 매출액이 928.97% 늘며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고 엔케이물산(917.87%), 이아이디(240.32%), 다우기술(226.61%), KG케미칼(187.71%), 에이프로젠KIC(175.35%) 순으로 집계됐다.

반면 한창이 전년대비 매출액이 91.75% 줄며 가장 높은 감소율을 기록했고 미래산업(-63.61%), 한미글로벌(-61.31), 신풍제지(-58.56%), 하나투어(-50.41%), CJ CGV(-47.63%) 등도 감소율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8,626,000
    • -1.38%
    • 이더리움
    • 562,000
    • -0.09%
    • 리플
    • 594.9
    • +8.36%
    • 라이트코인
    • 75,700
    • -0.72%
    • 이오스
    • 3,153
    • -0.63%
    • 비트코인 캐시
    • 292,000
    • +0.48%
    • 스텔라루멘
    • 208.6
    • +18.46%
    • 트론
    • 31.74
    • -0.44%
    • 에이다
    • 150
    • +3.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8,400
    • +0.34%
    • 대시
    • 101,300
    • +3.68%
    • 이더리움 클래식
    • 6,865
    • +2.77%
    • 182.3
    • +6.98%
    • 제트캐시
    • 76,050
    • +2.7%
    • 비체인
    • 15.78
    • +6.26%
    • 웨이브
    • 7,300
    • +6.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9
    • +0.58%
    • 비트코인 골드
    • 9,715
    • +3.35%
    • 퀀텀
    • 2,742
    • +1.86%
    • 오미세고
    • 3,857
    • +1.02%
    • 체인링크
    • 13,510
    • +0.6%
    • 질리카
    • 26.4
    • -2.29%
    • 어거
    • 16,130
    • +0.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