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여가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관련 청소년 작품 공모전 시상

입력 2019-11-22 06:00

(뉴시스)
(뉴시스)
여성가족부는 22일 오후 3시 30분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2019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관련 학생·청소년 작품 공모전'(이하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한다.

올해로 여섯 번째인 이번 공모전은 지난 6월 4일부터 9월 19일까지 총 1750점(미술 1636점, 음악 114점)이 접수됐으며, 공모전의 취지와 작품성 등을 고려해 총 27점(최우수상 1팀, 우수상 2팀, 장려상 24팀)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에는 고등학교 동아리 '저널리즘' 팀이 선정됐다. 수상작인 뮤직비디오 'REALLY HOPE'는 '나눔의 집'을 방문해 촬영한 영상에 직접 만든 자작랩으로 피해자 할머니들의 존엄과 명예가 회복되기를 바라는 희망의 마음을 담았다.

미술 분야 우수상은 인권운동가의 삶을 산 고(故) 김복동 할머니의 발자취를 새싹으로 표현한 최이정 학생의 '꽃비', 음악 분야 우수상은 할머니들의 씻을 수 없는 상처와 애타게 고향이 그리웠을 마음을 생각하며 노래한 대학생팀 '우리는 셋'의 '귀몽'이 수상한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미술, 영상 등 수상작들의 전시와 음악 분야 수상 4팀의 공연도 펼쳐 수상자들과 참석자들이 함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공감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수상작은 다음 달 8일부터 14일까지 서울역 역사 3층 맞이방에 전시된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e-역사관 누리집에서도 볼 수 있다.

김희경 여가부 차관은 "이번 공모전 참가를 계기로 청소년들이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아픔에 공감하고 잊어서는 안 될 역사적 교훈으로 꼭 기억하기를 바란다"라며 "피해 할머니들의 상처 치유와 명예·존엄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청소년들과 소통할 수 있는 계기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10,000
    • -1.43%
    • 이더리움
    • 280,500
    • -4%
    • 리플
    • 244.5
    • -0.93%
    • 라이트코인
    • 55,100
    • -2.99%
    • 이오스
    • 3,224
    • -1.89%
    • 비트코인 캐시
    • 288,300
    • -3.71%
    • 스텔라루멘
    • 84.19
    • -2.39%
    • 트론
    • 19.12
    • -1.44%
    • 에이다
    • 88.65
    • -3.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1,900
    • -4.41%
    • 모네로
    • 78,000
    • -4.94%
    • 대시
    • 92,900
    • -0.69%
    • 이더리움 클래식
    • 8,275
    • -7.49%
    • 51.7
    • +2.21%
    • 제트캐시
    • 61,850
    • -5.93%
    • 비체인
    • 7.564
    • +3.33%
    • 웨이브
    • 1,317
    • -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5
    • -2.49%
    • 비트코인 골드
    • 11,070
    • -2.55%
    • 퀀텀
    • 2,125
    • -0.09%
    • 오미세고
    • 1,831
    • -2.35%
    • 체인링크
    • 4,992
    • +0.93%
    • 질리카
    • 18.01
    • +12.49%
    • 어거
    • 15,470
    • -2.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