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검찰 '성폭행 혐의' 정준영 징역 7년, 최종훈 5년 구형

입력 2019-11-13 17:07

▲정준영(좌측), 최종훈 (이투데이DB)
▲정준영(좌측), 최종훈 (이투데이DB)
검찰이 만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하고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으로 촬영·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에게 징역 7년, 최종훈에게 징역 5년을 각각 구형했다.

검찰은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정 씨 등의 결심공판에서 이같은 형량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더불어 정 씨와 최 씨에게 10년간 아동·청소년 관련 시설의 취업 제한도 명령해 달라고 했다.

이들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3월 대구 등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 됐다.

2015년 말 연예인들이 참여한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여성들과 성관계한 사실을 밝히며 몰래 촬영한 영상을 전송하는 등 11차례에 걸쳐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800,000
    • +0.51%
    • 이더리움
    • 465,000
    • +3.33%
    • 리플
    • 347.5
    • +0.26%
    • 라이트코인
    • 68,200
    • +1.04%
    • 이오스
    • 3,596
    • +1.1%
    • 비트코인 캐시
    • 360,500
    • +0.7%
    • 스텔라루멘
    • 122.3
    • +1.41%
    • 트론
    • 24.07
    • +1.73%
    • 에이다
    • 174.2
    • +5.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7,000
    • -0.52%
    • 대시
    • 114,700
    • +1.77%
    • 이더리움 클래식
    • 8,245
    • +1.66%
    • 73.81
    • -0.3%
    • 제트캐시
    • 112,000
    • +2.1%
    • 비체인
    • 24.25
    • +9.14%
    • 웨이브
    • 2,189
    • -1.5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2.3
    • +2.16%
    • 비트코인 골드
    • 12,420
    • -0.4%
    • 퀀텀
    • 3,198
    • +2.73%
    • 오미세고
    • 1,910
    • +2.19%
    • 체인링크
    • 14,980
    • +20.13%
    • 질리카
    • 29.95
    • +11.55%
    • 어거
    • 23,500
    • -0.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