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인삼보다 더덕이죠” 롯데마트, ‘홍천 고랭지 송선진 더덕세트’ 판매

입력 2019-08-29 06:00

올해 설 선물세트 매출, 더덕이 인삼 넘어...원물 활용도 높고 청탁금지법도 영향

(롯데쇼핑 제공)
(롯데쇼핑 제공)

더덕 선물세트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롯데마트는 최근 선물세트 매출을 분석한 결과 인삼 선물세트 대신 더덕 선물세트를 구매하는 고객 수요가 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더덕 선물세트와 인삼 선물세트의 매출을 100으로 봤을 때 지난해 설 시즌의 더덕 매출 구성비는 48%, 인삼은 52%로 더덕과 인삼의 구성비가 비슷했으나, 올해 설에는 더덕과 인삼이 각각 57%, 43%로 바뀌었다.

이처럼 더덕 선물세트의 매출 구성비가 높아지는 것은 과거 인삼이 식재료(약재) 중 최고라 여겼던 것과 달리 최근에는 홍삼, 비타민 등 다양한 종류의 영양제가 지속 보급되면서 인삼을 선호하는 경향이 과거보다 약해지고, 요리 재료 등 원물 활용도가 높은 더덕을 선물하려는 수요가 늘었기 때문이다.

또한, 2016년에 시작된 청탁금지법 영향으로 인삼보다 가격대가 상대적으로 낮은 더덕을 구매하려는 고객 수요가 늘어난 것도 더덕 매출이 높아진 한 요인으로 분석된다.

이에 롯데마트는 올해 추석 명절에 전 점에서 더덕 최대 주산지 강원도 홍천군에서 재배한 유명산지 홍천 더덕 세트를 선보여 ‘홍천 고랭지 송선진 농부 더덕 세트(1.5kg)’를 엘포인트 회원에 한해 9만9840원에 판매한다.

‘홍천 고랭지 송선진 농부 더덕 세트’는 강원도 홍천에서 20년 이상 넘게 더덕을 재배한 송선진 농부가 정성껏 재배한 햇더덕으로 구성돼 있다, 강원도 홍천은 해발 700미터 이상 고랭지 지역으로 낮과 밤의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풍부하여 아삭한 식감과 향이 진한 더덕을 생산하기에 최적의 지리적 조건을 갖추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윤원상 롯데마트 채소 MD(상품기획자)는 “앞으로도 고객들이 유명산지의 고품질 선물세트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548,000
    • +0.33%
    • 이더리움
    • 460,700
    • -0.84%
    • 리플
    • 285.2
    • -1.21%
    • 라이트코인
    • 63,250
    • +0.56%
    • 이오스
    • 2,950
    • -1.14%
    • 비트코인 캐시
    • 304,300
    • -1.36%
    • 스텔라루멘
    • 94.7
    • -0.35%
    • 트론
    • 30.1
    • -0.36%
    • 에이다
    • 121.2
    • -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800
    • -0.84%
    • 대시
    • 81,150
    • -2.7%
    • 이더리움 클래식
    • 6,785
    • -1.45%
    • 122
    • -3.33%
    • 제트캐시
    • 69,500
    • -2.93%
    • 비체인
    • 13.64
    • +1.11%
    • 웨이브
    • 3,761
    • -4.6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6.3
    • -1.76%
    • 비트코인 골드
    • 8,820
    • -2.05%
    • 퀀텀
    • 2,579
    • -0.54%
    • 오미세고
    • 3,863
    • -3.43%
    • 체인링크
    • 13,840
    • +3.83%
    • 질리카
    • 22.18
    • +0.73%
    • 어거
    • 15,170
    • -1.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