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롯데지주, 페이스북 친구들과 ‘플레저박스’로 소외계층에 온기

입력 2018-08-30 10:19

▲4월 25일 롯데 마곡 롯데중앙연구소에서 50여 명의 자원봉사자 및 임직원들이 성인이 돼 그룹홈을 떠나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 청년 2000명에게 전달할 플레저박스를 만들었다. 사진제공=롯데지주
▲4월 25일 롯데 마곡 롯데중앙연구소에서 50여 명의 자원봉사자 및 임직원들이 성인이 돼 그룹홈을 떠나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 청년 2000명에게 전달할 플레저박스를 만들었다. 사진제공=롯데지주
롯데지주은 2013년부터 세상의 모든 이웃이 즐거워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롯데 플레저박스 캠페인은 연 4~6회 진행되고 있으며 우리 사회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상을 선정해 생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작은 기쁨을 줄 수 있는 선물을 담아 전달한다.

저소득층 여학생들에게는 생리대 1년치, 청결제, 핸드크림 등을, 미혼모들에겐 세제, 로션 등 육아용품을, 시각장애인들에게는 점자도서 등을 담는 식이다. 지난해 12월에는 연말을 맞아 전방에서 국가 안보를 위해 힘쓰고 있는 국군 장병을 위해 생활용품과 간식을 담은 플레저박스 3000개를 전달했다.

이 캠페인의 특징은 롯데지주 페이스북 팬들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라는 점이다. 매회 지원 대상 및 물품이 정해지면 롯데지주 페이스북 계정에서 봉사활동에 참여할 일반인 및 대학생 자원봉사자를 모집한다. 이들과 더불어 임직원, 롯데장학재단 장학생, 롯데 대학생 서포터스 등 50~60명이 힘을 모아 물품을 상자에 담고, 포장 및 배송지원 업무까지 맡는다. 이런 과정을 거쳐 전달되는 박스는 한 회당 평균 1100여 상자. 2월 3만 상자를 넘어섰다.

한편 4월 25일에는 서울 마곡에 있는 롯데중앙연구소에서 28번째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날 50여 명의 자원봉사자 및 임직원이 참여해 성인이 돼 그룹홈(보호가 필요한 소년소녀 가장들을 소수의 그룹으로 묶어 보호하는 제도)을 떠나 홀로서기를 해야 하는 만 20세 이상 2000명에게 전달할 박스를 만들었다. 이날 플레저박스에는 바디워시, 샴푸, 세제, 레토르트 식품 등 생필품 11종을 담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809,000
    • +5.21%
    • 이더리움
    • 1,849,000
    • +6.14%
    • 리플
    • 521.3
    • +4.07%
    • 라이트코인
    • 220,300
    • +4.95%
    • 이오스
    • 4,471
    • +5.05%
    • 비트코인 캐시
    • 613,500
    • +2.08%
    • 스텔라루멘
    • 486.8
    • +1.9%
    • 트론
    • 58.94
    • +8.37%
    • 에이다
    • 1,401
    • -0.7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7,700
    • +2.21%
    • 대시
    • 260,800
    • +1.88%
    • 이더리움 클래식
    • 13,300
    • +5.06%
    • 887.8
    • -8.82%
    • 제트캐시
    • 147,700
    • +4.46%
    • 비체인
    • 62.46
    • +23.23%
    • 웨이브
    • 11,550
    • +5.77%
    • 베이직어텐션토큰
    • 873.8
    • +18.87%
    • 비트코인 골드
    • 33,190
    • +8.46%
    • 퀀텀
    • 6,375
    • +6.07%
    • 오미세고
    • 5,660
    • +3.1%
    • 체인링크
    • 34,800
    • +4.69%
    • 질리카
    • 142.1
    • +7.81%
    • 어거
    • 34,890
    • +4.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