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기업, 새만금에 340억 투자…고기능성 단백분 제조시설 건립

입력 2018-08-14 11:30 수정 2018-08-14 13:48
한중산업협력단지 지정 이후 첫 中 기업 투자

▲14일 새만금개발청과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가 투자협약식을 체결했다. 왼쪽에서 세 번째가 이철우 새만금청장.(새만금개발청)
▲14일 새만금개발청과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가 투자협약식을 체결했다. 왼쪽에서 세 번째가 이철우 새만금청장.(새만금개발청)
새만금이 한중산업협력단지로 지정된 이후 첫 중국 기업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새만금개발청은 14일 군산 베스트웨스턴 호텔에서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와 새만금 산업단지에 ‘고기능성 단백분 제조 시설’을 건립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는 중국 톈진바오디농업과기유한공사의 한국법인이다.

이번 협약은 새만금이 한중산업협력단지로 지정된 이후 실질적으로 맞이하는 첫 번째 중국 기업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새만금청장, 김송일 전북도 행정부지사, 이승복 군산시 부시장, 임우순 농어촌공사 새만금산업단지사업단장, 타오쟈밍·박택순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 공동대표 등이 참석했다.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는 새만금 산업단지 1공구에 3만3000㎡의 용지를 매입하고 총 340억 원을 투자해 식품ㆍ사료 첨가제 및 화장품ㆍ의약품 원료인 고기능성 단백분 제조 시설을 건립할 계획이다. 올 11월 공장을 착공하고 시험가동을 거쳐 내년 하반기부터 생산을 시작해 단계적으로 제품의 종류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타오쟈밍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 공동 대표는 “새만금이 한중산업협력단지 조성 등 발전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해 투자를 결정했다”며 “한중산업협력단지에 입주하는 첫 번째 중국 기업으로서 한중 경제협력의 모범사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청장은 “내츄럴프로테인스코리아의 투자가 대중국 전진기지가 될 한중산업협력단지 조성을 가속화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새만금청은 앞으로도 중국 기업의 투자가 이어질 수 있도록 투자여건을 지속해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전라북도와 군산시도 투자 기업이 조기에 정착할 수 있도록 행정ㆍ재정적 사항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치킨가격도 양극화?…마트선 내리는데, 프랜차이즈는 올리는 이유는
  • [요즘, 이거] “고물가 시대 속 작은 사치”… ‘별다추’ 열풍
  • 대통령실 ‘2실6수석’ 체제로 개편…새 홍보수석 21일 발표
  • 공기업·준정부기관 42개 축소…경평 재무성과 비중 2배 확대
  •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철회…‘60여 일간 진통’ 끝났다
  • “3000명 부족한데”…K배터리 인재 해외유출 속수무책
  • 한국인은 음주 민족?···롯데멤버스 설문, “성인 절반, 술자리 좋아요”
  • 비트코인 추가 하락 예고…“거래소 물량 급증 매도세 심화”
  • 오늘의 상승종목

  • 08.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687,000
    • -0.71%
    • 이더리움
    • 2,501,000
    • -0.99%
    • 비트코인 캐시
    • 181,000
    • -3%
    • 리플
    • 506.9
    • +0.06%
    • 위믹스
    • 3,510
    • -0.96%
    • 에이다
    • 728
    • -2.39%
    • 이오스
    • 1,947
    • -7.59%
    • 트론
    • 92.13
    • -2.05%
    • 스텔라루멘
    • 162.7
    • -1.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150
    • -2.41%
    • 체인링크
    • 11,070
    • -2.47%
    • 샌드박스
    • 1,654
    • -2.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