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한국GMㆍ협력사, 자동차산업 종사자의 45% 차지…고용 인원 15만6000명

입력 2018-02-16 09:57

1만1000명 고용한 86개 1차 협력사는 한국GM에만 납품

▲13일 오전 폐쇄가 결정된 제네럴모터스(GM) 전북 군산 공장이 한적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13일 오전 폐쇄가 결정된 제네럴모터스(GM) 전북 군산 공장이 한적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한국GM이 철수할 경우 국내 자동차산업 종사자 10명 가운데 4명 이상이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GM과 협력사의 총 고용 인원이 2016년 기준 15만6000명으로 추정된다고 16일 밝혔다. 한국GM이 약 1만6000명을, 부품 협력사가 약 14만 명을 각각 고용했다.

1차 협력사 301개사가 약 9만3000명을 고용했는데, 이 가운데 86개사(고용 인원 1만1000명)는 한국GM에만 납품하는 전속 협력사다. 2차 협력사 1000개사가 약 3만 명을, 3차 협력사 1700개사가 약 1만7000명을 고용한 것으로 산업부는 추정했다.

통계청의 2016년 기준 광공업ㆍ제조업 조사에 따르면 완성차 업체와 부품 협력사를 포함한 전체 자동차산업의 직접 고용 인원은 약 35만명이다. 한국GM이 철수하거나 사업 규모를 대폭 줄일 경우 우리나라 자동차산업 고용 인원의 약 44.6%가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받을 수 있는 셈이다.

현대차 6만7517명, 기아차 3만4102명, 한국GM 1만5906명, 르노삼성 4226명, 쌍용차 4833명, 자일대우버스 611명, 타타대우 상용차 1331명 등으로, 한국GM이 세 번째로 많은 인원을 고용했다.

협력사 가운데는 한국GM 외에 다른 완성차 업체에도 납품하는 곳이 있지만, 한국GM 주문이 줄면 매출이 감소할 가능성이 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784,000
    • -0.99%
    • 이더리움
    • 451,700
    • -3.01%
    • 리플
    • 348.1
    • -2.98%
    • 라이트코인
    • 67,850
    • -3.69%
    • 이오스
    • 3,564
    • -4.09%
    • 비트코인 캐시
    • 358,200
    • -5.66%
    • 스텔라루멘
    • 121.9
    • -2.87%
    • 트론
    • 23.88
    • -2.25%
    • 에이다
    • 168.3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8,700
    • -4.24%
    • 대시
    • 116,600
    • -2.35%
    • 이더리움 클래식
    • 8,160
    • -3.32%
    • 74
    • -1.6%
    • 제트캐시
    • 111,800
    • -1.76%
    • 비체인
    • 22.64
    • -3.95%
    • 웨이브
    • 2,191
    • +7.5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5.7
    • -0.65%
    • 비트코인 골드
    • 12,410
    • -2.13%
    • 퀀텀
    • 3,170
    • -2.25%
    • 오미세고
    • 1,859
    • -2.62%
    • 체인링크
    • 12,500
    • +6.02%
    • 질리카
    • 27.2
    • +11.48%
    • 어거
    • 23,720
    • -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