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김희선, 고수희 주사 폭로 "깨물고 뽀뽀…남자랑 마실 때만 한다"

입력 2017-08-29 08:47 수정 2017-08-29 08:56

(출처=JTBC 방송 캡처)
(출처=JTBC 방송 캡처)

'섬총사' 김희선이 고수희 주사 폭로전에 나섰다.

28일 방송된 JTBC '섬총사'에는 김희선 절친 고수희가 등장했다.

고수희 등장에 김희선은 깜짝 놀라면서도 "네가 내 라이벌이가"라며 도발했고, 이에 고수희는 "네가 내보다 키가 크나, 얼굴이 예쁘길 하나. 몸무게가 더 나가나"라고 맞받아치며 남다른 케미를 발산했다.

김희선은 고수희에 대해 "'앵그리맘'에서 처음 만났다. 센 성격일 줄 알았는데 낯도 가리고, 술 마시면서 십자수하는 스타일이다"라고 말했고, 고수희는 "주사가 뽀뽀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희선은 기다렸다는 듯이 "여자랑 있을 때는 그 주사가 안 나온다. 두피 깨무는 것도 잘 한다"라고 폭로했고, 고수희는 "왜 여자랑 있을 때 그 주사를 해야 하냐. 남자랑만 하고 여자랑 있을 때는 '토하기'라든지 더러운 걸 한다"라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고수희는 김희선은 봉고 트럭을 타고 다시마 양식장으로 향했고, 차 안에서 현실 친구와 같은 대화를 이어갔다.

고수희는 "딸 연아는 잘 있느냐"라고 안부를 물었고, 김희선은 "연아가 널 너무 좋아한다. 네가 준 흰색 양산을 아직도 간직하고 있더라"라며 남다른 우정을 과시했다.

김희선은 양식장에서 대화를 나누던 중 '남편이 다른 여자를 보고 더 예쁘다고 할 경우 어떻게 할 거냐'라는 질문에 "저 크레인에 매달아 바로 던져 버리겠다. 고기밥 되라고"라고 거침없이 말해 눈길을 샀다.

고수희는 해산물을 잘 못 만지는 김희선과 달리 다시마부터 전복까지 척척 캐는가 하면, 해산물 라면을 맛본 뒤 "너무 맛있다"라고 감탄사를 연발해 웃음을 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71,000
    • -0.76%
    • 이더리움
    • 2,546,000
    • +0.83%
    • 비트코인 캐시
    • 187,000
    • +2.24%
    • 리플
    • 507.8
    • +1.48%
    • 위믹스
    • 3,544
    • -0.31%
    • 에이다
    • 748.5
    • +0.55%
    • 이오스
    • 2,143
    • +25.95%
    • 트론
    • 94.11
    • +1.7%
    • 스텔라루멘
    • 167.2
    • +1.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600
    • +0.3%
    • 체인링크
    • 11,370
    • -1.47%
    • 샌드박스
    • 1,710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