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김희선, 미녀 개미 등극 '쉼없는 섬살이'…의문의 달타냥은 누구?

입력 2017-07-04 10:03 수정 2017-07-04 10: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JTBC 방송 캡처)
(출처=JTBC 방송 캡처)

'섬총사' 김희선이 일개미로 등극했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JTBC '섬총사'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영산도 편이 전파를 탄다.

이날 안개로 인해 모든 선착장이 통제되고, 강호동과 정용화는 늦은 시간까지 잠을 청한다. 같은 시각, 김희선은 섬에 거주하는 할머니들과 함께 조개를 캐고 음식을 준비한다.

잠에서 깨어난 강호동과 정용화는 김희선에게 "배가 고프다"라고 타박하고, 김희선은 "알았어"라면서 음식 준비로 분주하다. 김희선이 일하는 사이 강호동, 정용화는 모터사이클을 타고 유유히 섬 구경에 나섰고, 이에 참다못한 김희선은 "남자들은 어디 갔냐. 빨리 와서 일하라고 그래"라고 폭발한다.

예고 영상 말미에는 안갯속을 헤치고 의문의 남성이 "섬에 들어가기 딱 좋은 날씨다"라며 영산도로 향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 궁금증을 자아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절없이 추락하는 파운드화…손흥민 연봉도 보름 새 8억 증발
  • ‘마지막 손실보상’ 29일부터 신청…65만개사에 8900억 지급
  • 2025년부터 서울 사대문 안 4등급 경유차 못 달린다
  • 교육부 장관 후보자 이번주 지명…대통령실 “국감에도 늦출 순 없어 ”
  • 전장연 지하철 5·9호선 출근길 시위로 운행 지연 예상…4호선은 오후부터
  • [영상] 민주,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박홍근 "尹 태도, 한미동맹에 독"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14:16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128,000
    • -5.17%
    • 이더리움
    • 1,855,000
    • -5.69%
    • 비트코인 캐시
    • 162,000
    • -4.31%
    • 리플
    • 618.1
    • -9%
    • 위믹스
    • 2,697
    • +7.28%
    • 에이다
    • 622.5
    • -4.5%
    • 이오스
    • 1,617
    • -6.15%
    • 트론
    • 85.24
    • -1.32%
    • 스텔라루멘
    • 155.8
    • -5.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5.21%
    • 체인링크
    • 11,550
    • -2.53%
    • 샌드박스
    • 1,194
    • -4.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