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진서연, “정부 뭐하냐” 마스크값 폭등 쓴소리…논란 부담됐나 ‘결국 삭제’

입력 2020-02-26 19:33

▲진서연이 마스크값 폭등 관련 비판글을 삭제했다.  (출처=진서연SNS)
▲진서연이 마스크값 폭등 관련 비판글을 삭제했다. (출처=진서연SNS)

배우 진서연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정부 비판글을 삭제했다.

26일 진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코로나19로 마스크의 가격이 급등함에도 이를 제재하지 않는 정부를 두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진서연은 의료용 마스크 50매가 11만 4천 원에 판매되는 것을 두고 “쓰레기 같은 인간들”이라며 분노했다. 그러면서 “사람 생명이 왔다 갔다 하는 판에 폭리를 취하는 데 정부가 가만히 있다”라며 분노했다.

최근 코로나19로 마스크 등 필요 물품의 가격이 폭등하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가 어떠한 대처도 취하지 않는 것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동조하기도 했지만 일각에서는 “정부가 안 하긴 뭘 안 했냐”, “걱정을 이해하지만 정부도 노력하는 중이다”라고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논란이 계속되자 진서연은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하지만 각각의 의견을 가진 누리꾼들은 여전히 진서연의 SNS를 찾아 동조와 반대의 댓글을 남기고 있다.

한편, 진서연 외에도 조장혁, 한상진, 박명수 등 스타들이 마스크값 폭등을 두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07,000
    • -0.26%
    • 이더리움
    • 205,200
    • -0.77%
    • 리플
    • 239.8
    • -0.7%
    • 라이트코인
    • 56,050
    • +0.54%
    • 이오스
    • 3,304
    • +0.15%
    • 비트코인 캐시
    • 310,100
    • -4.58%
    • 스텔라루멘
    • 62.95
    • +3.16%
    • 트론
    • 16.22
    • -1.4%
    • 에이다
    • 43.62
    • -0.6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5,400
    • -5.62%
    • 모네로
    • 70,150
    • +0.79%
    • 대시
    • 100,600
    • +10.13%
    • 이더리움 클래식
    • 7,110
    • +0.85%
    • 47.24
    • -0.94%
    • 제트캐시
    • 49,250
    • +5.94%
    • 비체인
    • 4.661
    • -2.73%
    • 웨이브
    • 1,272
    • +4.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1.5
    • +6.07%
    • 비트코인 골드
    • 11,730
    • -2.98%
    • 퀀텀
    • 1,799
    • -0.72%
    • 오미세고
    • 735
    • -2.2%
    • 체인링크
    • 3,935
    • +2.96%
    • 질리카
    • 5.635
    • +1.17%
    • 어거
    • 12,510
    • -1.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