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바른세상병원 관절클리닉 연구팀, 전방십자인대 재재건술 관련 논문…SCI급 국제학술지 등재

입력 2020-02-13 17:24

(바른세상병원)
(바른세상병원)
바른세상병원은 관절클리닉 서동원 원장(정형외과∙재활의학과)과 소상연 원장(정형외과 전문의) 등이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 논문 ‘이중다발 전방십자인대 재재건술 수술법'이 SCI급 국제 학술지 Arthroscopy(관절경)에 게재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재파열된 경우 시행하는 ‘전방십자인대 재재건술’ 수술법 관련 논문으로, 전방십자인대 재재건술은 1차 재건술에 비해 골터널 확장 등으로 인해 수술이 까다롭고 임상 결과가 좋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었다. 또한 이중다발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전내측 및 후외측 다발을 모두 재건하는 술기) 후의 재재건술의 수술 술기 및 임상결과에 대해서는 연구가 미약한 실정이다. 이에 바른세상병원 관절클리닉 연구팀은 1차 재건술만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는 재재건 수술법을 찾기 위한 해당 연구를 진행했다.

이중다발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재파열 돼 재재건술을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수술 술기와 임상결과를 분석하였는데, 수술 후 관절의 안정성 및 환자의 만족도 등의 임상 결과를 도출했다. 그 결과 일차 재건술 후의 결과와 비교했을 때 별다른 차이를 보이지 않았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연구를 통해 이중다발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후 재파열 시, 재재건술을 시행할 경우 대부분의 경우에서 한 단계의 재건술로 일차 재건술에 비견되는 좋은 임상 결과를 얻을 수 있음을 증명했으며, 재재건술의 결과가 일차 재건술의 결과에 비해 결코 뒤지지 않음을 밝혀냈다고 연구진은 전했다.

소상연 원장은 “전방 십자인대파열은 운동 부상 중 가장 대표적인 질환으로 꼽히는 만큼 환자의 연령층은 운동을 즐기고 활동성이 많은 20~30대 남성층이 주를 이룬다. 그래서 해당 환자들의 주요 관심사는 재파열의 가능성과 수술 전의 운동 능력으로 복귀할 수 있는 빠른 회복력과 안정성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의 성패는 재파열 여부와 연계될 정도로 환자들은 재파열에 대한 부담과 우려가 많았는데 이번 연구로 인해 재재건술도 1차 재건술만큼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할 수 있어 의미있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44,000
    • +1.99%
    • 이더리움
    • 321,000
    • +5.94%
    • 리플
    • 340.6
    • +3.09%
    • 라이트코인
    • 86,850
    • +1.22%
    • 이오스
    • 5,220
    • +2.15%
    • 비트코인 캐시
    • 478,100
    • -0.71%
    • 스텔라루멘
    • 86.2
    • +4.71%
    • 트론
    • 25.5
    • +1.39%
    • 에이다
    • 70.9
    • +2.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0,600
    • -2.22%
    • 모네로
    • 99,000
    • +1.23%
    • 대시
    • 131,700
    • -2.08%
    • 이더리움 클래식
    • 11,160
    • -0.36%
    • 73.39
    • +1.37%
    • 제트캐시
    • 74,250
    • -1.13%
    • 비체인
    • 8.213
    • +5.29%
    • 웨이브
    • 1,697
    • +13.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9.5
    • +6.68%
    • 비트코인 골드
    • 12,860
    • +3.79%
    • 퀀텀
    • 2,981
    • +2.51%
    • 오미세고
    • 1,349
    • +1.58%
    • 체인링크
    • 5,205
    • +4%
    • 질리카
    • 8.997
    • +6.45%
    • 어거
    • 16,550
    • +3.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