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권박 시인 '마구마구 피뢰침' 외 67편, 김수영 문학상 수상

입력 2019-11-13 17:05

▲권박 시인. (사진제공=민음사)
▲권박 시인. (사진제공=민음사)
올해 김수영문학상 수상작으로 권박 시인(36)의 '마구마구 피뢰침' 외 67편이 선정됐다.

13일 민음사에 따르면 심사위원단은 수상작에 대해 "전략과 시적 상상력이 결합한 방식으로 우리 시대가 직면한 물음에 정치적이면서도 시적으로 답하고 있었다"며 "페미니즘과 초현실주의가 결합해 예상치 못한 예외적인 세계가 탄생했다"고 평했다.

권 시인은 1983년 경북 포항에서 태어나 서울에서 자랐다. 동국대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국어국문학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2012년 문학사상으로 등단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권 시인은 수상소감을 통해 작가로 활동하면서 사용했던 기본 약력이 '1983년생 권민자'라는 것을 밝히며 "민자는 아들을 염원하는 마음에서 지어진 이름으로, 여자라는 이유로 태어나면서부터 실망스러운 사람이 되어야 했고, 막막한 사람이 되어야 했다"고 밝혔다.

이어 "어머니는 여자아이를 낳았다는 이유로 첫 아이 이름을 지을 권리를 박탈당한 억울함보다 딸이 사람들의 정서에 맞지 않는 이름으로 살아가게 만든 미안함이 컸다고 한다"며 "어머니는 잘못 없이 죄책감을 느끼셨다"고 회상했다.

권 시인은 "여성을 넘어 작가로서 쓰고 싶은 것에 대해 숙고해야겠다고, 쓰고 싶은 것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해야겠다고 다짐하면서 이름 없는 이름 '권박'은 그렇게 탄생했다"고 말했다.

수상 시인에게는 상금 1000만원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연말에 진행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31,000
    • -1.15%
    • 이더리움
    • 171,700
    • -0.98%
    • 리플
    • 263
    • +0.38%
    • 라이트코인
    • 52,150
    • -0.19%
    • 이오스
    • 3,068
    • -1.45%
    • 비트코인 캐시
    • 243,900
    • -0.12%
    • 스텔라루멘
    • 63.3
    • -0.16%
    • 트론
    • 16.8
    • -0.59%
    • 에이다
    • 43.4
    • -0.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000
    • -0.62%
    • 모네로
    • 63,100
    • +0.24%
    • 대시
    • 59,500
    • +0.08%
    • 이더리움 클래식
    • 4,472
    • +0.45%
    • 42.7
    • +3.14%
    • 제트캐시
    • 36,610
    • +3.27%
    • 비체인
    • 7.33
    • -1.87%
    • 웨이브
    • 737
    • +16.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2
    • +1.92%
    • 비트코인 골드
    • 6,815
    • +0.22%
    • 퀀텀
    • 2,060
    • +0.39%
    • 오미세고
    • 864
    • -0.46%
    • 체인링크
    • 2,650
    • +0.88%
    • 질리카
    • 6.66
    • -0.6%
    • 어거
    • 12,090
    • +1.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