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 아빠, 2층 뛰어내림 이후 범인 무게 실렸다

입력 2019-10-23 23:47

(출처=KBS )
(출처=KBS )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 아빠가 범인이 아니냐는 정황이 모아지고 있다.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 아빠는 23일 해당 드라마가 방영되면서 흥식이에 이어 유력 용의자로 떠올랐다.

‘동백꽃 필 무렵’ 흥식이 아빠는 흥식이와 함께 철물점을 운영 중이다. 흥식이는 동네에서 초중고를 다 나와 친구들과 모두 친분을 갖고 있다.

당초 범인의 단서로 등장한 목장갑 때문에 흥식이일 가능성이 높았지만 범인 ‘까불이’가 2층에서 뛰어내린 사고 때문에 흥식이 아빠가 거론되고 있다.

2층에서 뛰어내린 사고 이후 공사장 인부가 추락하는 사고가 극중 뉴스에서 보도됐기 때문이다. 까불이가 알리바이를 위해 일부로 한 번 더 공사장에서 떨어졌거나 현장을 그리 만들고 병원에 가서 공사장에서 다친 척을 한 게 아니냐는 시청자들의 짐작이 모아지고 있다.

또 해당 사고 이후 비춰진 흥식이의 모습이 건장했기 때문에 그의 아빠일 것이란 짐작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92,000
    • -3.54%
    • 이더리움
    • 180,900
    • -4.54%
    • 리플
    • 278
    • -2.8%
    • 라이트코인
    • 57,300
    • -4.34%
    • 이오스
    • 3,163
    • -4.41%
    • 비트코인 캐시
    • 248,000
    • -6.56%
    • 스텔라루멘
    • 70.9
    • -0.56%
    • 트론
    • 17.4
    • -3.33%
    • 에이다
    • 45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6,800
    • -0.17%
    • 모네로
    • 60,450
    • -4.88%
    • 대시
    • 66,350
    • -7.14%
    • 이더리움 클래식
    • 4,682
    • -4.23%
    • 43.3
    • -3.78%
    • 제트캐시
    • 35,150
    • -4.95%
    • 비체인
    • 6.37
    • -4.64%
    • 웨이브
    • 760
    • -0.6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1
    • -1.14%
    • 비트코인 골드
    • 7,850
    • -5.48%
    • 퀀텀
    • 2,009
    • -4.65%
    • 오미세고
    • 928
    • -3.73%
    • 체인링크
    • 2,860
    • -4.63%
    • 질리카
    • 6.79
    • -3.55%
    • 어거
    • 13,090
    • -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