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인크로스, SK텔레콤 시너지 효과 기대 ‘목표가↑’-신한금융

입력 2019-10-11 08:19

신한금융투자는 11일 인크로스에 대해 디지털 관련 광고비 증가세가 호실적을 견인하고 있고, SK텔레콤과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며 목표가를 2만4000원에서 8% 상향한 2만6000원으로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인크로스 3분기 매출액은 85억 원(-2.6% YoY, 이하 YoY), 영업이익은 33억 원(+34.4%)으로 시장 기대에 부합하는 호실적이 기대된다”며 “주력 부문인 미디어렙 매출액은 8.8% 증가한 67억 원이 예상되고, 디지털(온라인과 모바일) 관련 광고비 증가세가 렙 사간의 경쟁 심화를 충분히 상쇄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4분기 매출액은 100억 원(+2.8%), 영업이익은 40억원(+30.7%)을 전망한다”며 “광고 성수기에 진입하면서 절대 영업이익의 규모가 더욱 커지는 분기이고, 주 게임 광고주의 비용 집행도 3분기에 이어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과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는 분석이다. 홍 연구원은 “SK텔레콤의 IPTV(인터넷TV) 부문과 웨이브(OTT 플랫폼)를 포함해 다양한 사업 접점을 두고 논의를 지속하고 있다”며 “웨이브는 향후 가입자 구독료, VOD(주문형비디오), 광고가 주요 수익원이 될 전망으로, 렙사 활용도가 상대적으로 높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2020년 예상 EPS(주당순이익)에 19배의 배수를 적용해 목표가를 2만4000원에서 2만6000원으로 8% 상향한다”며 “하반기부터 두 자릿수로 증가하는 영업이익, 국내 디지털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 SK텔레콤과의 향후 시너지를 근거로 매수 관점을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96,000
    • +1.05%
    • 이더리움
    • 209,600
    • +0.96%
    • 리플
    • 352
    • +5.06%
    • 라이트코인
    • 64,850
    • +4.01%
    • 이오스
    • 3,490
    • +0.84%
    • 비트코인 캐시
    • 260,000
    • +1.13%
    • 스텔라루멘
    • 76.4
    • +4.95%
    • 트론
    • 18.2
    • +2.82%
    • 에이다
    • 58.6
    • +0.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6,300
    • +3%
    • 모네로
    • 67,300
    • +3.06%
    • 대시
    • 81,850
    • +1.87%
    • 이더리움 클래식
    • 5,355
    • +2.29%
    • 50
    • +14.68%
    • 제트캐시
    • 47,200
    • +3.83%
    • 비체인
    • 4.08
    • +2%
    • 웨이브
    • 997
    • +2.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4
    • +2.33%
    • 비트코인 골드
    • 10,050
    • +4.04%
    • 퀀텀
    • 2,064
    • +4.61%
    • 오미세고
    • 946
    • +3.84%
    • 체인링크
    • 2,926
    • +6.44%
    • 질리카
    • 7.75
    • +0.52%
    • 어거
    • 9,845
    • +2.5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