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文대통령 지지율 3.4%P 하락한 43.8%로 '최저치'

입력 2019-09-19 10:25 수정 2019-09-19 13:49

(자료=리얼미터)
(자료=리얼미터)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여론 환경이 정권 출범 이후 가장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를 받아 실시한 9월 3주차 주간집계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지난주 대비 3.4%포인트(P) 떨어진 43.8%를 기록, 지난 3월 2주차(44.9%) 당시 기록했던 취임 후 최저치를 경신했다.

반대로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는 53.0%로 같은 기간 3.0%P 오르며 한 달 전인 8월 3주차 주간집계(50.4%)가 기록했던 취임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의 격차는 오차범위(±2.2%P)를 훌쩍 벗어난 9.2%P로 벌어졌다.

세부 계층별로는 중도층, 30대와 20대, 40대, 50대, 서울과 경기·인천, 호남, 충청권 등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다. 대구·경북(TK)과 60대 이상, 진보층은 상승했다. 문 대통령의 국정지지율 하락 배경에 대해 리얼미터는 “조국 법무부 장관의 가족과 관련한 구체적인 검찰 수사내용이 언론보도를 통해 지속적으로 확산한 데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일간 추이를 보면 추석연휴 직전이었던 지난 11일 문 대통령의 국정지지율과 부정평가는 46.4%(부정평가 54.8%)였다. 이후 16일에는 42.3%(부정평가 54.8%)로 하락하며 긍·부정 평가 모두 각각 취임 후 일간 최저치와 최고치를 경신한 뒤 17일 소폭 회복세를 보였지만, 18일 44.7%(부정평가 52.0%)로 다시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16~18일 3일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007명(응답률 6.1%)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P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120,000
    • -0.93%
    • 이더리움
    • 169,500
    • -1.11%
    • 리플
    • 216.9
    • +0.37%
    • 라이트코인
    • 48,750
    • +0.41%
    • 이오스
    • 2,792
    • -0.07%
    • 비트코인 캐시
    • 282,500
    • -0.07%
    • 스텔라루멘
    • 49.73
    • -0.92%
    • 트론
    • 14.28
    • -1.24%
    • 에이다
    • 38.72
    • -0.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500
    • -0.61%
    • 모네로
    • 63,450
    • +3.17%
    • 대시
    • 81,550
    • -1.98%
    • 이더리움 클래식
    • 6,130
    • -1.13%
    • 44.84
    • +0.09%
    • 제트캐시
    • 38,990
    • -0.15%
    • 비체인
    • 3.882
    • +0.23%
    • 웨이브
    • 1,151
    • -0.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4
    • -0.97%
    • 비트코인 골드
    • 8,815
    • -2.7%
    • 퀀텀
    • 1,514
    • -1.24%
    • 오미세고
    • 662
    • +0.12%
    • 체인링크
    • 2,742
    • -1.61%
    • 질리카
    • 4.781
    • +0.63%
    • 어거
    • 11,750
    • -2.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