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베트남, 중국 2-0 제압…'쌀딩크' 박항서, 히딩크 이겼다

입력 2019-09-08 21:58 수정 2019-09-08 22:05

(사진제공=베트남축구협회)
(사진제공=베트남축구협회)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과 히딩크 감독이 지휘하는 중국의 대결에서 박항서 감독이 웃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끈 베트남 22세 이하(U-22) 대표팀은 8일 오후 6시 50분(한국시간) 중국 우한 황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중국 U-22 팀과 친선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이날 경기는 한일월드컵에서 한국 축구의 4강 신화를 이끌었던 두 지도자의 맞대결로 큰 관심을 모았다. 박항서 감독과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국가 간 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히딩크 감독은 지난해 9월 중국 U-22 대표팀을 맡았다.

박 감독은 베트남 성인대표팀과 U-22 대표팀 감독을 겸임하고 있다. 박항서 감독은 히딩크 감독에 대해 "다시 볼 수 있는 점에서 내게 매우 의미 있는 경기다. 그는 내 감독 커리어에 큰 영향을 준 지도자"라고 존중을 표한 바 있다.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의 히딩크'라는 의미에서 '쌀딩크'라는 별명까지 생겼다.

그 때문인지 박항서 감독은 이날 히딩크 감독을 만나자 감정이 북받치는 듯 안경을 벗고 눈물을 훔치기도 했다.

한편 두 감독 모두 내년 1월 태국에서 열리는 아시아 23세 이하 챔피언십에서 도쿄올림픽 출전권(3장)에 도전할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76,000
    • -3.69%
    • 이더리움
    • 307,800
    • -4.82%
    • 리플
    • 323.7
    • -6.77%
    • 라이트코인
    • 81,950
    • -8.23%
    • 이오스
    • 4,754
    • -7.69%
    • 비트코인 캐시
    • 441,300
    • -6.98%
    • 스텔라루멘
    • 83.81
    • -6.04%
    • 트론
    • 23.57
    • -8.64%
    • 에이다
    • 68.82
    • -4.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2,800
    • -3.73%
    • 모네로
    • 91,900
    • -5.65%
    • 대시
    • 122,600
    • -6.41%
    • 이더리움 클래식
    • 10,590
    • -3.55%
    • 70.75
    • -3.74%
    • 제트캐시
    • 71,900
    • -7.35%
    • 비체인
    • 7.694
    • -4.41%
    • 웨이브
    • 1,739
    • -1.8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0.9
    • -6.58%
    • 비트코인 골드
    • 11,990
    • -6.33%
    • 퀀텀
    • 2,830
    • -8.47%
    • 오미세고
    • 1,272
    • -8.16%
    • 체인링크
    • 5,075
    • -6.54%
    • 질리카
    • 8.574
    • -1.08%
    • 어거
    • 16,140
    • -4.21%
* 24시간 변동률 기준